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막나가쇼' 10대 학생들과 만난 이경규! 신문물에 푹 빠져

입력 2020-02-05 13:03

방송: 매주 화요일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매주 화요일 밤 11시

'막나가쇼' 10대 학생들과 만난 이경규! 신문물에 푹 빠져

예능 대부 이경규와 대세 크리에이터 재재의 만남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지난 4일(화)에 방송된 JTBC '체험! 사람의 현장-막나가쇼'에서는 이경규가 'WHO 누규' 코너를 통해 대세 크리에이터 재재를 만난 모습이 그려졌다.

재재는 자신이 진행하고 있는 '문명특급'의 인기 콘텐츠를 소개했다. 제일 먼저 재재는 '숨듣명(숨어 듣는 명곡)' 소개하며 나르샤의 '삐리빠빠' 무대 의상을 입고 완벽하게 춤을 춰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창호지를 뜯고 등장한 재재는 마이크를 들고 '숨듣명' 진행을 시작했다. 재재는 간미연의 '파파라치', 바다의 'Mad' 등 다양한 '숨듣명'이 나오자마자 포인트 안무를 완벽하게 춰 시청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한 재재는 '숨듣명' 중 하나로 이경규의 노래 '사랑은 차가운 유혹'을 소개했으며, "중국어이긴 한데 한국인만 알아들을 수 있는 엉터리 중국어 노래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진행된 '숨보짤(숨어서 보는 짤방)'에서 재재는 이경규의 데뷔 초 흑역사 사진 3개를 깜짝 공개했고, 이경규는 "불태워 버려야 돼"라고 말하며 당황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서 재재는 소녀시대의 '다시 만난 세계'의 춤을 추며 세대 공감 콘텐츠인 '다만세(다시 만난 세대)'를 소개했다. 다양한 세대의 문화를 살펴보기 위해 16살 홍화리 양, 12살 이솔립 양이 등장했고, 요즘 10대들의 '인싸' 아이템인 지구젤리, 먹는 색종이, 슬라임을 소개해 이경규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경규는 지구젤리와 먹는 색종이를 먹고, 슬라임을 쪼물딱거리면서 "우리 때는 진흙으로 놀았어!"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또한 재재는 "결혼식을 할 생각이 없다"며 비혼주의자 임을 밝혔고, 결혼이 필수가 아닌 하나의 선택지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방송 말미에 재재는 이경규의 격려사에 맞춰 행진을 했고, 스튜디오 밖에서까지 춤을 추는 등 지치지 않는 열정을 보여줬다.

세상의 모든 궁금증을 색다른 시선으로 풀어 가는 JTBC '체험! 사람의 현장 - 막나가쇼'는 매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