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1월 28일 (화) 뉴스룸 다시보기 1부

입력 2020-01-28 22:44 수정 2020-01-28 23:3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걷잡을 수 없이 퍼지고 있습니다. 중국에선 확진 환자가 5천 명에 육박했고 사망자도 100명을 넘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의심 환자가 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 4번째 환자가 가까이에서 접촉한 사람이 100명에 달하면서 오늘(28일)만 15명이 정밀 검사를 받았습니다. 정부는 오늘부터 중국에서 들어오는 모든 사람들을 상대로 건강 상태를 확인합니다. 특히 지난 13일 이후 중국 우한에서 온 사람들은 증상이 있든 없든 모두 조사하기로 했습니다. 3023명이 대상입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정부, '우한 입국자' 전수조사 돌입…대상자 3023명 4번째 확진자, 입국 이후 172명 접촉…95명 밀접접촉 4번째 환자, 양쪽 폐 모두에 폐렴 증상…한때 호흡곤란 중국발 입국자 검역 강화…'건강상태 질문서' 의무제출 '봉쇄' 전날 한국으로…우한서 온 16명, 설 연휴 '서울 관광' 1339 콜센터는 '먹통'…민원 빗발에 뒤늦게 인력 늘려 정부, 30~31일 우한에 '전세기'…교민 700명 탑승 신청 전세기에 우한 구호품도…베테랑 승무원들, 탑승 '자원' 우한서 입국하는 교민들, 어떤 절차 밟나…임시거처는? 중국 '바이러스 계엄령'…유령도시 된 우한, 곳곳 군병력 일본서 우한 미방문 확진자 나와…"사람 간 감염 가능성" 사스보다 전파력 강한 '신종 코로나'…추이 분석해보니 한국당, 정부 대응에 '화살'…민주당 "정쟁 대상 아냐" '민주당 영입 2호' 원종건, 데이트폭력 의혹에 '불출마' 민주당 검증위, 김의겸·송병기 또 보류…황운하는 '적격' "오너가 CEO 해고하듯 통보"…손학규, 안철수 제안 거절 생일 지난 만 18세만…교내 '선거운동', 선관위 기준은? 법무부 "중요 사건, 수사심의위 등 외부위 적극 활용을" 감염병 비상인데…국립보건연구원장 9개월째 '공석' 사고 펜션 주인, 가스밸브 '셀프 마감'…'부실 감독' 수사 면세점 직원에 '실리콘' 특수복대…외화 1700억 밀반출 아빠 회사서 대체복무 '들통'…법원 "현역 재입대 정당" 이발소서 '박정희 비판'했다가 옥살이…48년 만에 무죄 무릎까지 눈 속에 '푹푹'…강원도 모처럼 '겨울왕국' [뉴스브리핑] 울산 대암댐서 차량 추락…운전자 구조 난항 트로피 들고 금의환향…김학범, "동메달 기록 깨고 싶다" [밀착카메라] 마스크 박스째 내놓고…방역 최전선에선 지금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