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횡령·성폭행' 정종선 구속…"범죄 혐의 상당부분 소명"

입력 2020-01-18 20:4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축구 국가대표 출신인 정종선 전 언남고 감독이 축구부 운영비를 횡령하고 학부모를 성폭행한 혐의로 결국 구속됐습니다. 앞서 한 차례 영장을 기각했던 법원은 이번엔 '혐의가 상당부분 소명된다'고 밝혔습니다.

이상엽 기자입니다.

[기자]

정종선 전 언남고 감독이 어제(17일) 밤 구속됐습니다.

혐의는 축구부 운영비 횡령과 학부모 성폭행입니다.

지난해 9월 첫 번째 구속심사 때 법원은 "혐의가 충분히 소명되지 않았다"며 기각했는데, 이번엔 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재판부는 "종전 구속영장 기각 전후의 수사 경과와 추가 증거 자료를 고려하면 범죄 혐의 상당부분이 소명되고 구속 사유가 인정된다"고 했습니다.

JTBC는 정 전 감독이 축구부 운영비 수억원을 빼돌리고 학부모 여러 명을 성폭행한 의혹을 보도했습니다.

JTBC 보도 이후 성폭력 피해를 호소하는 추가 사례가 잇따랐습니다.

이후 경찰은 피해자 진술을 확보하고 정 전 감독을 출국 금지했습니다.

영장이 한 번 기각된 뒤에도 부족한 부분을 채워 수사를 이어갔습니다.

최근엔 해외 구단이 선수 영입을 대가로 지급한 훈련보상금도 가로챈 정황을 포착했습니다.

정 전 감독이 구속되면서 체육계 비리가 추가로 드러날지 주목됩니다.

(영상디자인 : 강아람)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