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동준 극장골…한국, 중국 꺾고 올림픽 최종예선 첫 승

입력 2020-01-10 07:42 수정 2020-01-10 08:3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우리 축구대표팀이 올림픽 축구예선 첫 경기에서 맞붙은 상대가 중국이었는데요. 경기 종료 직전에 이동준이 극적으로 골을 넣으면서 1대 0 승리를 했습니다. 9회 연속 올림픽 본선진출에 한걸음 더 다가갔습니다. 다음 상대는 이란입니다.

백수진 기자입니다.

[기자]

머리로 골문을 노려봤지만 빗나가고, 잘 찬 공은 골키퍼에 막혔습니다.

계속되는 기회를 살리지 못하고 아쉬움만 쌓인 채 지나간 90분, 결정적인 한 방은 경기 종료 직전 찾아왔습니다.

후반 교체로 들어온 이동준이 김진규의 패스를 받아 수비수 한 명을 따돌립니다.

그리고 왼발로 쏜 땅볼 슛이 중국의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전후반 90분이 지난 뒤, 추가시간이 3분 주어졌는데 마지막 3분 째에 승부가 갈린 것입니다.

[이동준/올림픽축구대표팀 : 쉽지 않을 경기일 것이라고 생각은 했는데 끝까지 집중해서 (좋은) 결과를 가져올 수 있었습니다.]

이날, 중국은 초반부터 수비에 집중하며 우리 공격의 맥을 끊었습니다.

[김학범/올림픽축구대표팀 감독 : 중국이 우리 팀에 대해 분석을 많이 했어요. 이를 우리는 예측하고 준비하고 (경기에) 나섰습니다.]

때론 위협적인 역습도 만들었지만 득점까지는 이어지지 않았습니다.

앞선 경기에서 중동의 강호 이란과 우즈베키스탄이 1대 1로 비겨, 우리나라는 C조 단독 1위에 올랐습니다.

후반 추가시간 극장골로 첫승을 올린 우리 대표팀은 12일 이란과 만납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