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1월 2일 (목) 뉴스룸 다시보기

입력 2020-01-02 21:4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국회 패스트트랙 충돌이 벌어진 지 8개월 만에 검찰이 수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당대표와 현역의원만 보면 민주당이 5명, 그리고 한국당이 24명입니다. 국회가 공수처법을 처리한 직후이고 총선 움직임이 본격화되는 시점입니다. 파장이 만만치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패트 충돌' 여야 의원 28명 무더기 기소…정치권 강타 황교안 3개 혐의, 나경원 5개 혐의…'현장 지휘자' 판단 검찰, '정치적 의미' 없다지만…시점 놓고 '정치적 해석' 분분 '패트 충돌' 기소, 4월 총선 변수로…여도 야도 반발 문 대통령, 추미애 법무장관 임명…"권력기관 개혁 계속" 추 장관과 '동선' 같았던 윤 총장…신년회 발언 아껴 안철수, 1년 만에 복귀선언…"어떻게 정치 바꿀지 상의" 돌아온 안철수, 손 내미는 야당들…야권 이합집산 시동? '3호 영입' 발표한 민주당…한국당, 첫 단추도 못 끼워 전광훈 구속심사…"집회, 3·1운동-4·19혁명식으로" 주장 지지자들 집결…"구속돼도 괜찮다"던 전광훈, 혐의 부인 전광훈, 집회장 옆 주택 '임차료' 출처는?…경찰 수사 일 수출규제 핵심품목 '고순도 불산액' 국내 양산 성공 '수출규제 6개월' 무역성적표…일본 출혈이 훨씬 컸다 아베, 말로만 "관계개선"…징용문제엔 또 '녹음기 반복' '백두산서 백마 탄 김 위원장' 기록영화로 첫 영상 공개 다탄두 ICBM? SLBM?…대화 여지 속 단계적 도발 가능성 홍콩, 새해 첫날 100만 시위…'중국 공산당 망하게' 글귀도 교황, 자신의 손 잡아챈 여성에 '버럭'…"인내심 잃어" 사과 도둑맞은 성금 제자리에…함께 담긴 '천사의 편지' 관청 구조물에 유학생 참변…스페인 정부 '무성의 대응' 아산 철강공장서 염산 1천리터 누출…부상자 없어 '태움' 피해 간호사 1주기 추모…"우리가 바라는 병원은" 미세먼지 '항공 감시' 나서…3일 수도권 예비저감조치 CD도 크다더니 'LP' 찾는 젊은이들…'뉴트로 열풍' 지난 10년간 최고의 선수는?…"1위도, 2위도 박인비" 냉정 잃고 상대 벤치로…'작전수첩' 엿본 모리뉴 감독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