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세돌, 토종 AI '한돌' 상대 첫 대결서 '92수 불계승'

입력 2019-12-19 08:01 수정 2019-12-19 09:1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인공지능 알파고에 처음 이겼을때 환하게 웃었던 이세돌 9단. 도전하는 게 의미라면서 은퇴대국을 AI와 하는 걸 선택했습니다. 어제(18일) 첫판에서 이 쎈돌이 예상을 깨고 AI한돌을 꺾었는데요, AI의 치명적인 실수가 나왔습니다.

먼저 문상혁 기자입니다.

[기자]

AI 한돌이 인간이 잘 두지 않는 수를 두자 이세돌 9단이 당황한 듯 쓴웃음을 짓다가도 이내 심각해집니다.

생각하지 못한 수가 이어지자 고개를 흔들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세돌이 가장 당황했던 건 이 순간이었습니다.

백돌 세 점을 구해내야 하는 상황에서 한돌이 엉뚱한 곳에 돌을 둔 겁니다.

이세돌의 78번째 수에 AI가 흔들렸기 때문입니다.

[이창율/'한돌' 개발팀장 : 이세돌 9단께서 두신 78수, 한돌은 그 수를 전혀 예상하지 못했습니다.]

3년 전, 알파고를 이겼을 때처럼 이번에도 묘하게 78번째 수가 신의 한수가 됐습니다.

이젠 사람이 인공지능을 이길 수 없다고 생각해서 프로기사도 바둑판에 두 점을 먼저 깔고 둔 접바둑.

그렇게 해도 이기긴 어렵다고 봤지만 이 9단은 그 예상을 깼습니다.

[이세돌/바둑기사 : 제가 지금 이기고 기분이 좋아야 되는 건지…사실 개인적으로 조금 허무하거든요.]

이 9단은 최근 열흘 동안은 정말 잠자고 먹는 시간 외에는 2점을 깔고 두는 접바둑을 계속 연습했습니다.

또 공격적인 기풍을 거두고 수비적으로 AI의 빈틈을 노렸던 게 주효했다고 말했습니다.

(화면제공 : K바둑)
(영상디자인 : 최수진)
 

VOD이세돌 vs AI 한돌 대국

이세돌 9단이 우리 인공지능 '한돌'을 이겼습니다.

  • 한돌 '싱거운 수' 실수? 실력?…"AI 당황시킨 이세돌 묘수"
  • [바둑 해설] 국가대표 감독이 본 '이세돌 vs 한돌' 대국
  • [인터뷰|2019년 12월] "AI, 시대 흐름…그럼에도 도전하는 게 큰 의미"
  • [인터뷰|2016년 5월] 솔직 고백…"알파고에 패한 건 아쉽게 생각한다"
  • [인터뷰|2016년 1월] "바둑은 즐거워야 된다…그것이 핵심이라 생각"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