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북, 아베 맹비난…"진짜 탄도미사일 보게 될 것" 경고

입력 2019-11-30 20:45 수정 2019-11-30 22:1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북한이 일본을 강하게 비난하는 담화를 발표했습니다. 아베 총리가 이틀전 북한이 쏜 '방사포'를 '탄도 미사일'로 규정하자 내놓은 담화입니다. 북한은 "진짜 탄도미사일을 조만간 가까이서 보게될 수도 있을 것"이라며 경고의 메시지도 날렸습니다.

어환희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28일 북한이 발사체를 쏜 직후, 일본은 이를 곧바로 '탄도미사일'로 규정했습니다.

[아베 신조/일본 총리 (지난 28일) : 북한이 발사한 다연장 탄도미사일은 국제사회에 심각한 위협입니다.]

북한은 오늘(30일) 외무성 일본담당 부국장 명의로 담화를 내, 아베 총리의 발언을 정면으로 비난했습니다.

방사포를 미사일이라고 한 것에 대해 "콩과 팥도 분간 못하는 바보놀음"이라 했습니다.

일반인들도 알아봄직한 큼지막한 방사포 발사사진을 공개했는데도 계속 미사일이라고 주장한다는 겁니다.

그러면서 진짜 탄도미사일을 조만간 아주 가까이서 보게될 것이라는 경고를 날렸습니다.

북한은 이번 담화에서 정치난쟁이, 철부지 바보 등 원색적인 표현을 사용해 아베 총리를 조롱했습니다.

앞서 국정원은 북한의 발사체와 관련해 '탄도미사일 기술이 접목된 방사포'라고 국회에 보고한 걸로 전해졌습니다.

(영상디자인 : 홍빛누리 / 영상그래픽 : 한영주)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