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뭉쳐야 찬다' 안정환, 감독에서 동료로! 가을 운동회서 선수로 활약

입력 2019-11-03 17:0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뭉쳐야 찬다' 안정환, 감독에서 동료로! 가을 운동회서 선수로 활약
'뭉쳐야 찬다' 안정환, 감독에서 동료로! 가을 운동회서 선수로 활약

안정환이 어쩌다FC 감독직을 잠시 내려두고 선수로 운동장 위에 섰다.

11월 3일(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새로운 멤버 모태범의 환영식 겸 선수 단합을 위해 가을 운동회가 열린다.

김성주가 운동회의 진행을 맡게 되자 안정환은 감독직을 잠시 내려놓고 직접 선수로 경기에 참여하겠다고 선언했다.

전설들의 감독이라는 무거운 짐을 내려놓고 선수로 운동회에 함께하게 된 안정환은 어색함도 잠시, 숨어있던 승부욕을 불태웠다. 그는 줄다리기, 단체 줄넘기, 씨름, 사격, 이어달리기 등 다양한 종목에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녹슬지 않은 운동신경을 마음껏 뽐냈다는 후문이다.

축구 레전드 안정환과 각종목 최고의 전설들이 모인 '올림픽 올스타급' 운동회는 11월 3일(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