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보좌관2' 국회의원 된 이정재…목표 향한 정면승부 예고

입력 2019-11-01 11:12 수정 2019-11-01 11:1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보좌관2' 국회의원 된 이정재…목표 향한 정면승부 예고

'보좌관2'의 이정재가 목표를 향해 결연한 의지를 드러내며, 정면승부를 예고했다. 

JTBC 새 월화드라마 '보좌관: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시즌2'(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 제작 스튜디오앤뉴, 이하 보좌관2) 측은 오늘(1일) 티저 영상(https://tv.naver.com/v/10684497)을 공개했다. 이 영상은 국회의원이 된 장태준(이정재)이 자신의 야망을 향해 본격적인 질주를 시작하며 쉽지 않은 여정을 예고했다. 

국회의원에 당선돼 권력을 손에 쥐게 됐지만, 장태준 앞엔 "한치 앞도 보이지 않는 길"이 놓여있다. 그는 6그램의 금배지를 얻기 위해 그동안 야망을 숨기고 신념마저 잠시 묻어뒀다. 국회의원이 된 그는 이제 자신이 꿈꾸는 세상을 향해 달려나갈 예정이다. "웅크리고 외면할 수 없다"며 피하지 않고 정면승부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드러낸 것. 

영상 속에는 검찰 권력을 장악한 법무부장관 송희섭(김갑수), 삼일회 주진화학 이창진(유성주) 대표를 비롯해 '보좌관2'에 새롭게 등장할 서울중앙지검장 최경철(정만식)까지 장태준과 첨예한 갈등과 대립을 일으킬 인물들이 대거 등장해 험난한 그의 여정을 짐작케 했다. 하지만 "멈추지 마라. 질척한 어둠이 나를 끌어당길지라도 이젠 어둠 속에 빛을 비추고 벌어진 틈을 메워야 한다"며, 방명록에 '국회의원 장태준'을 한 자, 한 자 써내려가는 그의 표정에서 결연함이 느껴진다. 6그램 금배지의 무게를 짊어지고 목표를 향해 나아갈 그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비례대표 초선의원 강선영(신민아)의 위기 또한 포착돼 긴장감을 높였다. 배신감을 느낀 강선영이 장태준을 바라보는 눈빛엔 날이 서 있다. 이 둘의 관계 변화 속에서 새로운 위기를 마주한 강선영의 대응이 기대된다. 

'보좌관2'는 금빛 배지를 거머쥔 국회의원 장태준의 위험한 질주, 그 치열한 여의도 생존기를 그린다. '미스함무라비', 'THE K2', '추노'를 연출한 곽정환 감독과 '라이프 온 마스',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 그리고 '미스 함무라비', '뷰티 인사이드'를 통해 연타석 흥행에 성공한 제작사 스튜디오앤뉴가 시즌1에 이어 의기투합했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후속으로 오는 11월 11일 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 '보좌관2' 티저 영상 캡처)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