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비긴어게인3' 이적·태연·폴킴·김현우·적재, 암스테르담 버스킹 여행

입력 2019-10-31 14:12

방송: 11월 1일(금) 밤 9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11월 1일(금) 밤 9시

'비긴어게인3' 이적·태연·폴킴·김현우·적재, 암스테르담 버스킹 여행

이적-태연-폴킴-김현우-적재 팀이 암스테르담에서 다시 버스킹을 펼친다.

11월 1일(금) 방송되는 JTBC '비긴어게인3'에서는 두 번째 도시인 암스테르담으로 버스킹 여행을 떠난 이적-태연-폴킴-김현우-적재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베를린에서 4일간의 여정을 무사히 마친 멤버들은 네덜란드로 떠났다. 이들이 도착한 두 번째 도시는 네덜란드의 수도인 암스테르담. 암스테르담은 오래 전 해양 무역을 시작으로 동서양의 문화가 조화를 이룬 도시다. 특히 다양한 문화가 공존하는 만큼 클래식부터 팝, EDM, 최근에는 '케이팝' 열풍이 부는 등 다양한 음악이 모여드는 곳이다.

암스테르담에 도착하자, 적재는 "베를린과는 다른 느낌"이라며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다른 멤버들 역시 아름다운 암스테르담의 풍경에 감탄사를 연발했다. 암스테르담에서 맞이하는 첫날 아침, 멤버들은 호수가 보이는 숙소 앞 데크에 앉아 그동안 버스킹 했던 곡 리스트를 살펴봤다. 적재는 "우리 진짜 많이 했다"라며 그간의 버스킹을 회상했다. 태연은 "베를린에서 불렀던 곡 중 아델의 'When We Were Young'을 다시 불러보고 싶었다"라며 즉흥에서 연습을 시작했다. 방송 직후 높은 조회 수를 기록하며 큰 사랑을 받은 곡을, 암스테르담 숙소에서 즉흥으로 불러 색다른 느낌을 더했다. 태연과 폴킴은 윤미래의 '시간이 흐른 뒤'를 선곡했다. 두 사람 특유의 감성 넘치는 목소리가 숙소를 채웠다.

새로운 도시 암스테르담에서 시작되는 이적-태연-폴킴-김현우-적재의 또 다른 음악 이야기는 11월 1일(금)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비긴어게인3'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