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한끼줍쇼' 판매왕 정만식, 벨 앞에선 반전?…이경규 '버럭'

입력 2019-10-08 11:32 수정 2019-10-08 11:4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한끼줍쇼' 판매왕 정만식, 벨 앞에선 반전?…이경규 '버럭'

정만식과 황보라가 재치 있는 입담을 선보였다.

9일(수)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 명품 배우 정만식과 황보라가 밥동무로 출연해 강북구 수유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강호동은 황보라의 등장에 남자친구 차현우의 아버지인 배우 김용건을 언급하며, 과거 '한끼줍쇼'에 출연에서 한 끼 도전에 실패해 편의점에서 한 끼를 먹은 에피소드를 전했다. 이에 황보라는 당시 김용건의 말을 빌려 "'(벨 앞에서) 절대 하정우 아빠라고 하지 않으려 했지만, 급하니까 하게 됐다'고 하셨다"라며 아들 찬스를 꺼낼 수밖에 없었던 촬영 비화를 밝혔다. 당시 김용건과 한 팀을 이뤘던 이경규는 "심하게 했다. 아주 대놓고 하시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만식은 전직 판매왕 출신임을 밝히며, 현란한 말솜씨로 능수능란한 판매기술을 선보여 이경규와 강호동을 현혹시켰다. 이경규는 집에 주인만 있으면 성공 할 수 있다는 기대감에 들뜬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정작 벨 앞에서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인 정만식은 주민과 눈도 마주치지 못했고, 점점 기어들어가는 목소리로 대화도 이어가지 못했다. 이에 화가 난 이경규는 "너 판매왕 아니지!"라며 '버럭' 소리를 쳤고, 정만식은 이에 한껏 주눅든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판매왕 출신 정만식도 주눅 들게 만든 한 끼 도전의 결과는 9일(수)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수유동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