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나의 나라' 김설현, 연기 변신 예고…여장부 한희재 역 티저 공개

입력 2019-09-10 13:19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여장부 한희재 역
당찬 캐릭터 입은 김설현, 확실한 연기 변신 예고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여장부 한희재 역
당찬 캐릭터 입은 김설현, 확실한 연기 변신 예고

'나의 나라' 김설현, 연기 변신 예고…여장부 한희재 역 티저 공개

'나의 나라' 김설현이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당찬 캐릭터를 입고 연기 변신에 나선다.

'멜로가 체질' 후속으로 오는 10월 4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전문유한회사) 측은 10일, 단아한 자태 속에 강인함이 느껴지는 '한희재'로 완벽 몰입한 김설현의 캐릭터 티저를 공개해 기대를 높인다.

'나의 나라'는 고려 말 조선 초를 배경으로 각자의 신념이 말하는 '나의 나라'를 두고 서로에게 칼끝을 겨누며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폭발적으로 그려낸 작품이다. 그동안 숱하게 다뤄왔던 격변의 시대를 밀도 높은 서사와 역동적인 묘사로 차원이 다른 사극의 문을 연다. 양세종, 우도환, 김설현, 장혁, 김영철 등 세대를 아우르는 '믿고 보는' 배우들의 만남은 드라마 팬들을 설레게 만든다.

공개된 캐릭터 티저 영상 속 김설현의 당찬 기개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붓을 집어든 김설현은 한 치의 망설임 없이 무언가를 써 내려간다. 단아하면서도 강단이 느껴지는 눈빛에는 날카로운 힘이 담겨 있다. 유려하고 예리한 손놀림 위로 "가질 거다, 힘. 그 힘 가져서 누구도 잃지 않게"라는 선언은 의미심장하다. 격변의 시기, 자신의 신념을 위해 세상과 부딪쳐나가는 서휘(양세종 분)와 남선호(우도환 분) 사이에서 한희재(김설현 분)가 어떤 힘을 가지고 '나의 나라'를 찾아갈지 기대를 높인다.

김설현이 연기하는 '한희재'는 고려의 적폐에 환멸을 느끼고 자신만의 목소리를 내는 당찬 인물.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기개와 총명함, 남다른 정보력으로 문제를 해결해가는 통찰력까지 갖춘 여장부다. 4년 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하는 김설현의 한층 성숙한 연기가 자기만의 신념으로 혼란의 시대를 살아가는 한희재와 만나 강렬한 시너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티저 영상이 공개되자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에서는 "김설현 인생캐 탄생각", "부드러움 속에 강인함이 느껴진다", "눈빛부터 총명하다", "양세종, 우도환과 케미 벌써부터 기대된다", "한희재의 사연이 궁금하다" 등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는 '그냥 사랑하는 사이', '참 좋은 시절',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남자' 등 섬세하고 세련된 연출로 호평받는 김진원 감독이 메가폰을 맡아 감각적인 영상미를 선보인다. '감격시대:투신의 탄생', '마스터-국수의 신' 등 역동적이고 굵직한 서사를 밀도 있게 그려내는 채승대 작가가 집필을 맡아 완성도를 책임진다. '나의 나라'는 오는 10월 4일(금) 밤 10시 5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 : JTBC '나의 나라' 티저 영상 캡처 / 김설현 캐릭터 티저 영상 : https://m.tv.naver.com/v/9818685)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