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조국 "국민께 죄송…떳떳하게 나서는 게 맞다 생각"

입력 2019-09-02 15:37 수정 2019-09-02 19:19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기자간담회 모두 발언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기자간담회 모두 발언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오늘 오후 3시 30분 국회서 기자회견을 개최했습니다. 오늘(2일) 국회인사청문회가 사실상 무산되자, 국민 앞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하겠다는 뜻을 민주당측에 전달했습니다. 조 후보자는 "그 자리에서 국민 앞에 저의 마음을 모두 열겠다"며 "기자회견을 하게 된다면 밤을 새워서라도 모든 질문을 받고 모든 답변을 드리겠다"고 전했습니다.

다음은 기자간담회 모두발언 내용입니다.

"청문회 더 이상 기다릴 수 없어…의혹에 떳떳하게 나서는 게 맞다 생각"
"과분한 기대에도 큰 실망과 상처 줘"
"자신에게 엄격하지 못한 점 깊이 반성…가벼이 처신할 수 없는 위치에 서"
"법적 논란과 별개로 국민께 죄송"
"검찰은 역할 다함으로써 존재 역할 증명해야"
"초라한 순간 맞는다해도 아이에 대한 공격은 멈춰야"
"허물도 질책도 모두 나에게 물어야"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JTBC 뉴스운영팀)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