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아침& 주요뉴스] 홍콩 또다시 충돌…최루탄·물대포 등장

입력 2019-08-26 08:1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오늘(26일)의 핵심 뉴스들을 정리해드리는 아침& 주요 뉴스입니다.

1. 홍콩 또다시 충돌

열흘가량 평화적으로 진행되던 홍콩 시위가 다시 격화되고 있습니다. 12번째 주말 집회가 어제 열렸는데 최루탄과 물대포가 등장했습니다. 위협용이기는 하지만 홍콩 경찰은 실탄까지 발사했습니다. 중국 정부와 인민 해방군홍콩 주둔군의 개입 가능성이 다시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시위에 참여했다가 체포된 한 여성은 알몸 수색을 당했다고 폭로했습니다.

2. 최대 규모 독도훈련

지소미아를 종료하겠다는 우리 정부의 발표가 나오고 사흘 만인 어제 우리 군이 미뤄졌던 올해 독도방어훈련에 들어갔습니다. 오늘 마무리가 됩니다. 역대 가장 큰 규모로 훈련 장면도 이례적으로 공개됐습니다.

3. 일본 "중단해야" 반발

일본은 동해 영토 수호 훈련에 즉각 반발했습니다. 독도가 일본 고유의 영토라는 억지 주장을 다시 펼치면서 훈련 중단을 요구했습니다. 우리 외교부는 일본의 부당한 주장에 대해 앞으로도 단호하게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4. 미·일 '북 미사일' 이견

주요 7개국 G7정상회담에 참석한 미국과 일본 두 정상이 만나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를 놓고 다른 말을 했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약속위반이 아니라고, 아베 일본 총리는 유엔 결의 위반이라고 했습니다. 우리 정부의 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대한 논의는 이 자리에서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5. '조국 청문회 일정' 대치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딸 문제에 대해 국민에게 송구하다며 사과했습니다. 그러면서도 개혁 임무를 완수 하겠다는 의지를 밝혔습니다. 여야는 조 후보자의 인사 청문회 일정을 놓고 계속해서 맞서고 있습니다. 정의당은 오늘 청문회 준비단으로부터 소명을 들은 뒤 이른바 데스노트에 조 후보자의 이름을 올릴지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6. '러시아 G8 복귀' 반대

G7 회담에 러시아를 다시 받아들이는 문제를 놓고, 이를 추진하고 있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빼고 나머지 정상들은 아직은 적절치 않다며 반대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7. 정개·사개특위 종료 임박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의 활동이 오는 31일 이번주 토요일에 끝납니다. 활동 시한을 두 달 연장했지만 선거제 개혁과 사법 개혁 법안 처리는 여전히 안갯속입니다. 특히 정개특위의 경우 선거제 개편안의 표결 처리를 놓고 여야의 정면 충돌 가능성이 커지면서 제 2의 패스트트랙 사태가 재연되지 않을까 우려가 나옵니다.

8. 르노삼성차 구조조정

르노삼성자동차가 7년 만에 구조조정을 추진합니다. 수출물량이 줄면서 현재 수준의 생산체제를 유지하기 어려운 상황이라는 이유인데 시기와 방식, 규모 등은 다음달 초부터 협의할 예정입니다.

9. 손혜원 의원 첫 공판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진 무소속 손혜원 의원의 첫 공판이 오늘 열립니다. 손 의원이 목포시의 보안 문서를 근거로 현지 부동산을 매입했는지와 조카가 운영하는 게스트하우스 창성장이 손 의원의 차명 부동산인지가 핵심 쟁점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아침& 주요뉴스 정리해 드렸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