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8월 15일 (목) 뉴스룸 다시보기 1부

입력 2019-08-15 22:53 수정 2019-08-15 23:3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오늘(15일)은 제74주년 광복절입니다. 이 시각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는 촛불문화제에 이어서 시민들이 일본대사관으로 향할 채비를 하고 있습니다. 종일 궂은 날씨가 이어졌지만 오늘 하루 주최측 추산 10만 명이 넘는 시민들이 광장에 모였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경축사를 통해서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하루 10만명 모인 광화문광장…'노 아베' 촛불문화제 74년 전 그날처럼 '만세삼창'…기쁨을, 분노를 외치다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일본에 대화·협력 강조 문 대통령, 고심 담긴 대일 메시지…발언 '결' 달라진 배경은 '일본 피해'만 강조한 아베…7년 연속 야스쿠니에 '공물' 야스쿠니 간 일본 우익 정치인들…보란 듯이 집단 참배 강제징용 전범기업의 후손들, 아베 옆에서 '한국 때리기' "일본은 우리 친구…빨갱이 퇴출" 외친 보수단체 집회 한국인의 살해 협박에 사과?…방송국 대표도 '황당' 발언 '불매 운동' 얕보더니…'간판 브랜드' 매출 뚝뚝 떨어져 부수는 것 대신 기념비 옆 '단죄문'…달라진 친일청산 움직임 일본 전노련 "한국 민주노총과 연대, 아베 정권에 맞서" 태풍 '크로사' 일본 열도 통과 중…"최대 1200㎜ 폭우" 속초에 200㎜ 넘는 폭우…울산선 파도에 피서객 숨져 주말 대규모 시위 앞 '초긴장'…홍콩 공항 '통제' 강화 중국군 "메뚜기 수명은 90일"…홍콩 시민들 향해 '협박' 찜찜한 '일본 석탄재'…정부, 현장에서 방사능 전수조사 일 수출 업체 측정 결과는 무의미…'못 믿을 셀프 조사' '철인'도 두손 든 일본의 더위…기권 속출에 열사병도 "포항·광양제철소, 미세먼지 배출량 최대 100배 초과" 주민들 "폭염에 창문도 못 열어…빗물 받으면 연탄 물" 미화노동자 숨진 '쪽방 휴게실'…에어컨? 창문도 없었다 벽난로서 찾았다…120년 만에 열린 주미공사관 '타임캡슐' 북극 눈과 함께 내린 '미세플라스틱'…"바람 타고 이동" 50m 질주해 7명 제치고…'마라도나 골' 쏟아진 찬사 [뉴스브리핑] 아오모리현 규모 5.4 지진…"쓰나미 우려 없어"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독립운동의 '숨은 영웅들' [밀착카메라] 일제 패망, 백범의 '눈물'…또 다른 의미는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