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X김향기, 설렘 달달 첫 데이트 D-DAY!

입력 2019-08-13 14:04

옹성우 만나러 가는 길~ 김향기 '두근두근' 기다림 모먼트
손끝 닿기 1초 전! '꽁냥꽁냥' 영화관 데이트 현장
김향기, 급격한 표정 변화 포착! 첫 데이트부터 무슨 일이?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옹성우 만나러 가는 길~ 김향기 '두근두근' 기다림 모먼트
손끝 닿기 1초 전! '꽁냥꽁냥' 영화관 데이트 현장
김향기, 급격한 표정 변화 포착! 첫 데이트부터 무슨 일이?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X김향기, 설렘 달달 첫 데이트 D-DAY!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와 김향기의 영화관 데이트가 포착됐다.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키이스트) 측은 13일, 준우(옹성우 분)와 수빈(김향기 분)의 가슴 설레는 첫 데이트 현장을 공개했다.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달달한 기류가 설렘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준우의 고백 이후 혼란스러워하는 수빈의 모습이 그려졌다. 시험 중 수빈이 쓰러졌다는 소식에 학교까지 달려온 엄마(김선영 분)는 강제전학생 준우를 못마땅히 여기며 수빈에게 그와 가까이 지내지 말라고 당부했다. 준우를 향한 로미(한성민 분)의 짝사랑까지 직진 모드로 전환하며 수빈은 더욱 애가 타들어 갔다. 의도치 않게 수빈과 자꾸만 어긋나는 상황에 준우도 답답하기는 마찬가지. 고민 끝에 수빈의 집까지 찾아온 준우는 수빈 모녀를 함께 마주하게 됐다. 예기치 못한 삼자대면에 당황한 수빈의 표정과 수빈 엄마의 싸늘한 눈빛. 여기에 주눅은커녕 당당하게 마주 선 준우의 모습이 설렘을 자극하며 두 사람의 관계 변화를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그의 용기가 통했던 것일까. 공개된 사진 속 생애 첫 데이트를 맞은 준우와 수빈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수빈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마친 준우의 따뜻한 눈빛과 그를 만나러 가는 길에 긴장을 감추지 못하는 수빈의 표정이 풋풋한 설렘을 유발한다. 교복을 입은 평소 모습과 달리 사랑스러운 데이트룩을 장착한 두 사람의 변화도 눈길을 끈다. 영화관 데이트에 나선 준우와 수빈은 금방이라도 손이 닿을 듯한 장면을 연출하고 있어 설렘을 더욱 증폭한다. 하지만 이어진 사진 속 휴대폰을 확인하던 수빈의 굳은 얼굴과 그를 걱정스럽게 바라보는 준우의 모습은 그들의 로맨스 꽃길에 드리울 먹구름을 암시한다.

오늘(13일) 방송되는 8회에서는 수빈을 위해 용기 낸 준우와 그 모습에 설레는 수빈의 변화가 그려진다. 여기에 억울하게 전교 1등을 놓친 상훈(김도완 분)의 폭주와 모든 진실을 알게 된 후 자괴감에 빠진 휘영(신승호 분)의 모습까지 열여덟 소년, 소녀들의 '단짠' 성장기가 계속될 전망이다.

'열여덟의 순간' 제작진은 "수빈을 위해 용기 낸 준우의 모습이 두 사람의 관계 변화를 이끌 수 있을지 기대해 달라"며 "열여덟 소년, 소녀의 '단짠' 로맨스가 풋풋한 설렘을 자극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열여덟의 순간'은 드라마 부문 화제성 지수(8월 5일부터 8월 11일까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에서 월화드라마 가운데 44.49%의 점유율로 3주 연속 1위를 달성했고 화제성 점수는 자체 최고를 경신했다. 8회는 오늘(13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드라마하우스, 키이스트)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