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문 대통령-5당 대표 회동…일 경제도발 초당적 대처키로

입력 2019-07-18 20:10 수정 2019-07-18 22:5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의 만남이 조금 전인 7시에 마무리됐습니다. 3시간 가량 진행됐습니다. 조금 전 발표된 공동발표문에서, 대통령과 여야 대표는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는 자유무역 질서에 위배되는 부당한 경제보복"이라고 규정했습니다. 범국가적 차원의 대응을 위해서 비상협력기구를 설치해 운영하기로 합의하기도 했습니다.

먼저 이서준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가 한 테이블에 둘러앉았습니다.

거의 1년 반만에 만난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는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해 초당적 대처를 논의했습니다. 

[초당적으로 합의를 이루고 공동 대응하는 그런 모습을 보여 드린다면 아마 국민들께서 매우 든든해하시리라고 생각합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조속히 한·일 정상회담을 추진해서 양국 정상이 마주 앉으셔야 한다, 이런 생각을 합니다.]

대화는 예정보다 1시간 길어진 3시간 가까이 이뤄졌습니다.

[홍익표/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 :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는 자유무역 질서에 위배되는 부당한 경제보복이며, 한·일 양국의 우호적, 상호 호혜적 관계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조치라는 데 정부와 여야는 인식을 같이한다.]

일본 정부를 향해 수출규제를 즉시 철회하고 외교적 해결에 나설 것을 촉구하기도 했습니다.

범국가적 차원의 대응을 위한 비상협력기구를 설치 및 운영하기로도 합의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