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배우 강지환 긴급체포…소속사직원 성폭행 혐의

입력 2019-07-10 07:40 수정 2019-07-10 09:4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오늘(10일) 아침에 또 관심을 받고 있는 소식이 하나 있는데 배우 강지환 씨가 경찰에 긴급 체포가 됐다는 소식입니다. 성폭행 혐의입니다. 보도국 연결해서 알아봅니다.

이재승 기자, 어떻게 된 일입니까?

[기자]

배우 강지환 씨가 성폭행 혐의로 어젯밤에 경찰에 긴급체포됐습니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강 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어젯밤 10시 50분쯤 긴급체포했습니다.

강 씨는 소속사 여직원 두 명과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한 명을 성폭행하고 다른 한 명은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강 씨는 소속사 직원들과 회식을 한 뒤 자택에서 2차 술자리를 가졌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 과정에서 여성 한 명이 친구에게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탤런트 강지환의 집에서 술을 마셨는데 지금 갇혀있다"며 신고를 부탁했고 경찰이 출동해 강씨를 체포했습니다.

그는 경찰에서 "술에 취해 전혀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강 씨는 1차 조사를 받은 뒤 유치장에 입감됐습니다.

경찰은 오늘 오전 중으로 강 씨를 다시 불러 조사할 방침입니다.

■ 호주 유학생, 북한의 '간첩행위' 발표에 "거짓"

[앵커]

최근에 호주 유학생이 북한에 억류됐다가 풀려났었습니다. 간첩행위를 했다고 북한은 밝혔었는데 이게 거짓이라고 주장을 했네요?

[기자]

앞서 조선중앙통신은 지난 6일 시글리에 대해 "유학생 신분을 이용해 평양 분석 자료를 수집하고 반북 언론매체에 수차례 제공해 간첩 행위를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대해 시글리는 "미국의 북한 전문매체 NK뉴스에 건넨 유일한 자료는 블로그에 공개된 내용"이라고 트위터를 통해 반박했습니다.

그러면서 간첩행위를 했다는 북한의 주장은 거짓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전문 여행사의 설립자인 시글리는 평양 김일성종합대학에서 조선 문학 석사 과정을 밟던 중 지난달 25일부터 연락이 두절됐다가 9일 만인 지난 4일 석방됐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