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포디콰' 김현수-손태진이 전하는 '팬텀싱어' 뒷 이야기

입력 2019-07-08 16:36 수정 2019-07-08 16:39

'라디오가 없어서' 출연…'꽃이 핀다' 'A Whole New World' 라이브 공연 진행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라디오가 없어서' 출연…'꽃이 핀다' 'A Whole New World' 라이브 공연 진행

'포디콰' 김현수-손태진이 전하는 '팬텀싱어' 뒷 이야기

김현수, 손태진이 '팬텀싱어' 출연 당시 뒷이야기를 전했다.

8일(월)에 공개되는 JTBC 팟캐스트 '라디오가 없어서' 9회에는 JTBC '팬텀싱어' 초대 우승팀인 '포르테 디 콰트로'의 멤버 김현수, 손태진이 출연해 흥미진진한 방송 비하인드 스토리와 음악 이야기를 전했다.

최근 진행된 '라디오가 없어서' 녹음 현장에서 두 사람은 최근의 근황을 전하며 말문을 뗐다. 앨범 준비와 7월에 진행되는 콘서트 준비로 바쁘게 보내고 있는 일상을 공개하며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팬텀싱어' 출연 당시의 에피소드도 전했다. 손태진은 "첫 방송 날, 방송에 우리 얼굴이 나온다는 기대감이 컸다. 형과 문자 메시지를 보내면서 첫 방송을 봤다. 근데 저랑 형은 1회 때 거의 방송 분량이 없었다"라며 섭섭한 심경을 표했다. 김현수 역시 "대기실 장면이 나오는데 우리는 안 보이고 다 잘생긴 애들만 나오더라"라며 울분을 쏟아내 큰 웃음을 안겼다.

이날 두 사람은 듀엣곡 '꽃이 핀다'를 비롯해 각자의 솔로 대표곡을 열창하며 라이브 공연을 선보였다. 또한 진행자인 방현영PD의 피아노 반주에 맞춰 팬들이 신청한 노래를 불러주기도 했다. '라디오가 없어서' 측은 팟캐스트 본 편 공개에 앞서 김현수, 손태진의 '꽃이 핀다' 'A Whole New World' 라이브 영상을 공개했다. 전체 영상은 JTBC 예능 유튜브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JTBC '라디오가 없어서'는 '한끼줍쇼'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등을 연출한 방현영PD와 송민교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디지털 오디오 콘텐트다. 두 사람을 비롯한 현직 방송사 직원들과 관계자들이 방송가의 뒷이야기와 다양한 문화계 이야기를 나눈다. 팟빵 채널(http://www.podbbang.com/ch/1771634)을 통해 공개된다. iOS이용자는 팟캐스트 어플을 통해서도 청취 가능하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