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배우 천우희의 선택 받은 '원픽 셰프'는?

입력 2019-07-08 10:51

방송: 7월 8일(월)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7월 8일(월) 밤 11시

'냉장고를 부탁해' 배우 천우희의 선택 받은 '원픽 셰프'는?

천우희가 '냉장고를 부탁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8일(월)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에서 호흡을 맞추게 된 천우희와 안재홍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천우희와 안재홍은 "과거 한 작품에서 호흡을 맞춘 적이 있어서 친하다"라며 동료애를 뽐냈다. 또한 천우희는 '냉장고를 부탁해'의 팬임을 수줍게 고백하며 "셰프님들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기회가 온 건가 싶어서 섭외가 왔을 때 바로 출연 결정을 했다"라고 밝혔다. 이에 MC들이 천우희의 원픽 셰프가 누군지 물었고, 천우희는 '원픽 셰프'를 지목하며 이유를 밝혔다. 천우희의 선택을 받은 셰프는 스스로 기립박수까지 치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또한 이날 천우희가 영화 '한공주'로 2014년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던 사실이 화두에 올랐다. 천우희는 당시 화장이 지워질 정도로 눈물을 펑펑 흘리며 수상소감을 전했던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이어 김혜수와의 남다른 친분을 공개하며 여우주연상 수상 당시 김혜수가 함께 울어줬던 일화를 전했다. 또한 "'멜로가 체질' 촬영 현장에서도 김혜수가 가장 먼저 커피차를 보내주며 인연을 이어왔고, 김혜수, 엄정화와 시간 날 때마다 자주 모인다"라고 밝혀 셰프들의 부러움을 샀다. 

한편, 천우희와 안재홍은 예능 최초로 개인기 릴레이 퍼레이드를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천우희는 보아 모창과 김혜자 성대모사를 완벽하게 펼쳤다. 이어 안재홍 역시 영화 '타짜'의 아귀 성대모사와 목탁 소리로 스튜디오를 큰 웃음을 안겼다.

예능 최초로 공개되는 천우희와 안재홍의 개인기 퍼레이드는 8일(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