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6월 25일 (화) 뉴스룸 다시보기 1부

입력 2019-06-26 00:23 수정 2019-06-26 19:3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오늘(25일) 새벽 0시부터 음주운전을 단속하는 기준이 강화됐습니다. 면허 정지 기준은 혈중알코올농도 0.05%에서 0.03%로, 취소 기준은 0.1%에서 0.08%가 됐습니다. "딱 한 잔은 괜찮겠지"라는 말이 더이상 통하지 않게 된 것입니다. 작년 9월 부산 해운대에서 음주운전 차량에 치여 숨진 한 청년의 비극을 막기 위한 이른바 '제2의 윤창호법'에 따른 조치입니다. "음주와 운전은 결코 양립할 수 없다"고 윤창호 씨의 아버지는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딱 한 잔도 '삐'…제2 윤창호법 시행 첫날 '면허취소' 속출 "어젯밤 마셨는데…" 출근길 '숙취운전' 단속도 강화 한 잔과 두 잔, 혈중알코올농도 차이는? 직접 실험해보니… 쇼트트랙 대표팀 훈련 중 '성희롱'…사상 초유 '전원 퇴촌' 가해자 명확한데 '단체 징계'…피해자는 '2중 고통' 나경원, 하루 만에 재협상 요구…이인영 "꿈도 꾸지 말라" 한국당, 유리한 국회 일정만 '선별 참여'…곳곳 반쪽 상임위 트럼프, DMZ서 대북 메시지? 비건, 우리 측과 최종 조율 역대 미 대통령, DMZ 찾아 '대북 압박 메시지'…트럼프는? 국정원 "김여정, 권력서열 격상…최용해와 같은 반열" 주한 미 대사관에 차량 돌진…트렁크엔 '부탄가스' 청와대 "G20서 중·러와 정상회담…일본과는 없을 것" 가방에 정태수 사망증명서·유골함…"아버지 사망" 주장 드러나는 '정태수 부자' 행적…도피 중 유전 개발 사업도 '딸 KT 특혜채용 의혹' 김성태, 비공개 검찰조사 받아 경찰 '버닝썬 수사' 마무리…유착 의혹 남은 채 검찰로 '세월호 특조위 방해' 조윤선·이병기 집유…안종범 무죄 UAE 원전 '반쪽계약'?…임종석 "다 꺼진 불씨 살려낸 것" 고개 숙인 문무일 "김학의 사건, 과거 수사 부끄러워" '연 80만' 베이비부머 은퇴 본격화…정년연장 논의 시동 '정년연장' 청년들 시선은…연금·임금제도 넘어야 할 산 '92.8% 찬성' 압도적 가결…7월 9일 집배원 총파업 예고 다문화가족 행사서 "잡종 강세"…익산시장 발언 논란 [탐사플러스]① '신안 보물선 유물' 일본 반출, 문화재청이 허가했다 [탐사플러스]② 허술한 감시망…'날림 감정'에 도굴 단속반 단 2명 "정신병원 싫다" 흉기 들고 고속도로 달린 60대 붙잡아 '지구위협 소행성' 국내 첫 포착…"충돌 확률, 28억분의 1" [뉴스브리핑] 부산 엘시티 공사장서 기관총 실탄 225발 발견 "2026년 동계올림픽 개최지, 이탈리아 밀라노·코르티나" AI·증강현실 활용해 '체험'…달라지는 올림픽 중계 길거리 농구광들의 '덩크 묘기'…NBA 선수들도 '화들짝'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 10주기…끝나지 않은 이야기 [밀착카메라] 담배꽁초 가득…재떨이 된 '빗물받이'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