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냉부' 모두가 감탄한 전진의 시금치무침, '프로요리러' 인증

입력 2019-06-24 16:20

방송: 6월 24일(월)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6월 24일(월) 밤 11시

'냉부' 모두가 감탄한 전진의 시금치무침, '프로요리러' 인증

신화 전진이 숨겨왔던 요리 실력을 유감없이 뽐냈다.

24일(월)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신화의 전진과 이민우가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한다. 먼저 자취 17년 차인 전진인 숨겨뒀던 요리 실력을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전진은 "오랜 자취 생활로 눈 감아도 어디에 뭐가 있는지 다 안다"라며 자신감을 내보였다. 이어 "요즘에는 북엇국, 된장찌개, 가지조림 등 집에서 직접 요리를 한다"라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21년을 함께 활동해온 이민우는 "신기하다. 전진은 요리랑 거리가 멀다" "우리 전진이 달라졌어요"라며 의심의 눈초리를 감추지 못했다. 이에 전진은 "사람은 변하는 거야"라고 응수하며 한껏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윽고 공개된 전진의 냉장고에서는 잘 손질된 다양한 채소가 등장해 전진의 살림 실력을 짐작케 했다. 전진은 "손질된 파보다 흙 대파가 더 저렴해서 직접 손질 한다"라고 말해 이민우를 놀라게 했다. 또한 자신이 직접 만든 시금치무침을 소개하며 막힘 없이 레시피를 술술 읊었다. 전진의 시금치 무침을 맛본 셰프들 역시 그 맛에 감탄의 박수를 보냈다는 후문.

이어 '불꽃남자' 전진을 위한 셰프들의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완성된 요리 시식에 나선 전진은 "에너지를 충전시키는 것 같다"라며 극찬했다. 또한 요리명으로 센스 있는 이행시까지 선보여 이목을 모았다. 심지어 댄싱머신답게 열정적인 댄스 시식평을 선보여 현장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연예계 대표 열정돌' 전진의 열정적인 댄스 시식평을 자아낸 요리는 24일(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