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새 최저임금위원장 "인상 속도 빨랐다"…내년 쟁점은?

입력 2019-05-31 10:00 수정 2019-05-31 11:2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최저임금위원회가 어제(30일) 공익 위원 8명을 포함해 새 위원들을 위촉하고 내년도 최저임금 심의에 본격 돌입했습니다. 노사는 첫 번째 전원 회의부터 인상 속도를 놓고 팽팽한 기싸움을 이어 갔습니다. 박준식 신임 위원장은 최저 임금 인상 속도가 다소 빨랐다는데 사회적 공감대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 과정에서 속도 조절이 최대 화두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최배근 건국대 경제학과 교수와 자세하게 짚어 보겠습니다.

 
  • 최저임금위 신임 위원장·공익위원 위촉


  • 공익위원 물갈이…인상 속도 조절 수순?


  • 박준식 "최저임금 인상 빨랐다는데 공감대"


  • 정부, 최저임금 인상 속도조절 힘 싣나?


  • 내년도 최저임금 수준, 어느 정도 전망?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