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헝가리 유람선' 구조자 명단 확인…"가족들 출국 예정"

입력 2019-05-30 14:48 수정 2019-05-30 22:52

여행사 "대형 크루즈가 유람선 덮친 듯"
구조자 7명 병원 이송…남성 1명·여성 6명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여행사 "대형 크루즈가 유람선 덮친 듯"
구조자 7명 병원 이송…남성 1명·여성 6명


[앵커]

여행사 측이죠. 참좋은여행사 쪽에서도 사고 대책을 세우고 있는데요. 현장 나가 있는 기자 연결해 소식 들어보겠습니다.

조보경 기자, 여행사 2차 브리핑에서 사고 원인 등이 추가로 밝혀진 것이 있습니까?

[기자]

여행사는 현지 상황이 확인되는 대로 현장에서 계속 브리핑을 하고 있습니다.

구조자를 통해 확인한 결과 우리 여행객들이 타고 있던 유람선이 투어를 끝나고 돌아오던 중에 대형 크루즈선이 배를 덮친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정확한 사고 원인이나 경위 등은 확인이 더 필요한 상황입니다.

브리핑을 통해 구조자 명단도 발표되었는데요.

60대 남성 1명과 여성 2명, 50대 여성 1명, 30대 여성 2명 총 7명이 구조되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진 상태입니다.

실종자나 사망자의 신원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앵커]

패키지여행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는데, 사고가 없었다면 언제 돌아오는 일정이었습니까?

[기자]

배에 탔던 승객들은 패키지여행 중이었는데, 지난 25일 인천에서 출발해 동유럽 4개국 등을 거쳐 다음 달 2일 귀국 예정이었습니다.

여행한 지 5일 되는 날 사고가 난 것인데,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야경을 보기 위해 유람선을 탔다가 사고가 난 것입니다.

승객들은 대부분 40~60대였고, 가족과 함께 여행 온 6살 여자아이도 포함돼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고가 난 유람선은 길이 27m의 소형 선박으로 최대 탑승 인원은 60명이라고 합니다.

[앵커]

가족들과는 대부분 연락이 닿은 상태인가요?

[기자]

일단 여행사 측은 일부를 제외하고 대부분의 가족과 연락이 되었다고 밝혔습니다.

가족 16명은 헝가리로 출발하겠다는 의사를 밝혀왔는데, 내일 오전 1시에 5명이 먼저 출발할 예정입니다.

여행사 직원 14명은 조금 전 오후 1시 항공편을 타고 헝가리로 출발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