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5월 23일 (목) 뉴스룸 다시보기 1부

입력 2019-05-23 23:05 수정 2019-05-23 23:0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박근혜 전 대통령 재임 기간 중에 최순실씨와 정호성 전 청와대 비서관의 통화 녹음 내용을 시사저널이 추가로 공개했습니다. 왜 최순실을 비선 실세라고 불렀는지, 또 박 전 대통령은 왜 파면됐는지를 알게 해주는 내용이었습니다.

[최순실 : 대수비 때 각 분야에서 체크하고 이런 걸 소상히 문제점들을 올려 주셔 가지고 적극 대비하고 내가 이렇게 해준 거에 대해서 여러분이 그동안에 한 해를 넘기면서 노고가 많았다]

최씨는 대수비, 즉 대통령이 주재하는 수석 비서관 회의 내용을 마치 본인이 대통령인 것처럼 사전에 준비시키고 있습니다. 대통령의 일정, 해외 연설, 예산과 법안 처리를 놓고 국회에 던질 메시지에도 최씨는 거침없이 의견을 쏟아 냅니다. 지시를 받은 정 전 비서관은 "선생님"으로 첫마디를 시작해서 "알겠습니다"로 끝을 맺었습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박근혜 재임 중에도…'국정농단' 증명한 최순실 녹취록 추가 공개 "선생님" "알겠습니다"…정호성이 '모신' 진짜 상관은 최순실? "DMZ에 8차선·KTX 건설"…정호성도 우려한 '즉흥' 국정 박 청와대, 정보경찰 동원 '사찰'…이병기·조윤선 검찰 넘겨 삼성 증거 인멸에 쓴 키워드…지분 매입 프로젝트 '오로라' 주목 이재용 재판 5번째 심리…특검팀 "삼성 합병, 승계작업 일환" 강릉 과학단지 수소탱크 '폭발'…2명 사망, 4명 중상 '외교기밀 유출' 외교관 "강효상이 먼저 요구해 전달" 강효상 '외교기밀' 잇단 공개…한국당 내서도 '비판 목소리' '기밀 유출' vs '공익 제보'…논란 쟁점과 정치권 반응은? 부모라도 '매 들지 말라'…민법상 '자녀체벌권' 삭제 추진 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봉하마을에 2만여 명 몰려 부시 "노무현, 인권에 헌신"…직접 그린 초상화 선물 98세 노인, 아장아장 아기…봉하, 새벽부터 추모행렬 대통령 이전에 '인간'…노무현 '비공개 사진' 추가 공개 정치인 넘어…영화로 되살아난 '꿈 많은 시민 노무현' 숙명여고 유출 의혹 '쌍둥이 아빠' 1심 징역 3년6개월 말만 '재발 방지'…부모 교사-자녀 '같은 고교' 294곳 '윤석열 협박' 김상진 계정 해지…유튜브 "정책 위반" 상생, 누가 주도해야 하나…최종구-이재웅 '설전' 2라운드 택시인가 렌터카인가…논란의 '타다' 서비스, 쟁점은? 대구, '이른' 폭염 대비태세…24일 폭염·먼지에 '이중고' 보름 새 '축구장 9600개' 산림 파괴…신음하는 아마존 세계 IT업체들, 화웨이 '합동 봉쇄'…중 "경제적 횡포" 마카롱 '알록달록' 색 내려다…식중독균·과다색소 검출 '시신을 퇴비로' 워싱턴주 법안 통과…'인간 존엄' 논란도 [뉴스브리핑] "신라 진흥왕 행차"…울진 성류굴 기록 발견 17세 여고생의 '매서운 스매싱'…세계 1위 격파 '이변' [밀착카메라] "사라진 오션뷰"…'다닥다닥' 붙은 아파트 갈등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