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내가 저 얼굴이면…" '스테이지K' 아이콘, 역대급 무대평가

입력 2019-04-14 17:2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내가 저 얼굴이면…" '스테이지K' 아이콘, 역대급 무대평가

JTBC의 글로벌 케이팝 챌린지 '스테이지K'에 두 번째로 출격하는 드림스타 아이콘(iKON)이 빵빵 터지는 챌린저 무대평가 발언으로 14일 방송될 2회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최근 진행된 '스테이지K'(연출 김노은 김학민) 녹화에 참여한 아이콘은 특유의 친근하면서도 유머러스한 매력을 유감 없이 발휘해 역대급 방송을 예고했다.

우선 아이콘 멤버들은 자신들에 대한 애정으로 뭉쳐 '스테이지K' 무대에 출격한 챌린저들을 보고 "우리보다 잘 생겼다"고 입을 모았다. 또 "나보다 잘 추는 것 같다. 사실 춤을 잘 못 춘다"며 약한 모습(?)을 보인 멤버도 있었다.

특히 한 챌린저의 준수한 외모에는 아이콘 멤버들의 탄성이 터져 나왔다. 비아이는 "우리 멤버 중 하나와 교체하고 싶다"고 '돌직구'를 던지고는, "내가 저 얼굴이었으면 난 춤 안 췄을 것 같다"고 깨알 '셀프 디스'까지 보탰다.

또 아이콘의 안무를 완벽 재현한 데다 무대까지 거의 비슷하게 연출한 챌린저들의 영상을 보고는 "아니, 저게 우리가 아니었어?"라며 놀라, 챌린저들을 자신들로 착각하는 진풍경도 펼쳤다.

전세계 '케이팝 러버'들의 사랑에 감동한 모습 역시 빼놓을 수 없었다. 자신들의 무대를 열정적으로 재현한 챌린저들의 모습을 본 바비는 실감이 나지 않는다는 듯이 "우리가 온 세계에서 사랑받고 있음을 직접 느끼는 첫 현장이다. 그런데 우리가 과연 그런 '사이즈'인가 싶다"고 말했다. 이에 MC 전현무는 가차없이 "그런 사이즈 맞다"고 답해 다시 한 번 웃음을 자아냈다.

케이팝을 사랑한 나머지 한국마저 좋아하게 된 전세계 챌린저들이 선의의 케이팝 댄스 국가대항전을 펼치는 축제와 같은 프로그램, '스테이지K' 두 번째 드림스타 '아이콘 편'은 14일 밤 9시 JTBC에서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