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비겁한 민족"…'혐한 글' 일 후생성 간부, 정직 2개월

입력 2019-04-11 21:2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소셜미디어에 혐한글을 쓴 일본 후생노동성 산하기관 간부에게 정직 2개월의 처분이 내려졌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일본연금기구의 도쿄 세타가야 연금사무소 전 소장인 '가사이 유키히사'는 한국인을 '속국 근성의 비겁한 민족'이라고 하는 등 혐한 글을 올렸다 적발됐습니다.

일본연구기금은 직책을 강등시키는 추가 인사를 할 계획이라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