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아레나 실소유주, 전직 강남세무서장 '로비' 의혹 수사

입력 2019-03-30 20:3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그런가하면 탈세 혐의로 구속된 서울 강남의 클럽 아레나 실소유주가 국세청에 로비해 세무조사를 무마하려 했다는 의혹이 추가로 나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실소유주 강모씨와 국세청의 연결고리로 지목된 건 전직 강남세무서장 출신 류모씨입니다.

경찰은 최근 류씨를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하는 등 강씨가 류씨를 통해 세무공무원들에게 돈을 줬는지 등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