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류현진, 6이닝 1실점 '개막전 첫 승'…박찬호 이후 18년만

입력 2019-03-29 09:06 수정 2019-03-29 09:1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LA 다저스 류현진이 개막전에서 승리 투수가 됐습니다.

류현진은 우리 시간으로 29일 새벽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 백스와의 올 시즌 개막전에 선발 등판해 6이닝 3피안타 무사사구 1실점을 기록했습니다.

한국 선수가 메이저리그 개막전 승리 투수가 된 것은 2001년 LA 다저스 박찬호 이후 18년 만입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