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영상] '냉부해' 이말년 "평소 맛없게 먹어 출연 고민했다"

입력 2019-03-26 13:5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냉장고를 부탁해'에 웹툰계의 어벤져스가 출동했다.

25일(월)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웹툰계 스타 이말년, 주호민 작가가 출연해, 김풍 작가와 함께 서로에 대한 거침없는 폭로전을 펼쳤다.

이날 출연진은 "김풍, 주호민, 이말년 작가 세 사람 중 누가 그림을 제일 잘 그리나"고 물었고, 세 사람은 "우리가 웹툰계에선 그림 실력이 최하위다"라고 해 웃음을 샀다. 이에 MC들의 제안으로 3분 그림 그리기 대결이 펼쳐졌다. 세 사람은 정호영 셰프를 모델로 남다른 승리욕을 보이며 불꽃 튀는 대결을 펼쳤다. 정호영 셰프는 주호민 작가 그림은 입 모양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했고, 이말년 작가 그림은 실제로 닮은 것 같다고 했다. 김풍 작가 그림에 대해서 이연복 셰프는 "꿈에 나타날까 무섭다"고 했고, 김풍은 '지옥에서 온 초밥 달인'이라고 설명했다.
(▼ 영상 확인)
 
이말년 작가는 요즘 인터넷 방송에 빠져있다며 팔로워 수가 인터넷 방송 30만 명, 유튜브 45만명이라고 밝혔다. MC들과 출연진은 이말년 작가의 방송 중 주호민, 김풍 작가가 출연한 '엄근진 토론'을 함께 봤고, MC가 "출연료는 주냐"고 묻자, 처음에는 치킨 쿠폰으로 지급했었다고 해 모두 웃었다.
(▼ 영상 확인)
 
이말년은 인터넷 방송 시 먹방을 하기도 하는데, "이말년 작가가 먹는 모습을 보면 식욕이 떨어진다"고 시청자들이 댓글을 남긴다고 했다. 주호민 작가는 "이말년 작가 어머니께서 '얘한테는 맛있는 걸 해주기 싫다'고 했다"고 전했다.
(▼ 영상 확인)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 '냉장고를 부탁해' 무료 클립 더 보기(클릭)
 
[영상] '냉부해' 이말년 "평소 맛없게 먹어 출연 고민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