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랜선라이프' 예능대모 이영자, 크리에이터 도전 이유는?

입력 2019-03-25 13:47

이영자, MC에서 크리에이터로 전격 변신! '이영자 채널' 최초 공개
방송: 3월 26일(화)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이영자, MC에서 크리에이터로 전격 변신! '이영자 채널' 최초 공개
방송: 3월 26일(화) 밤 11시

'랜선라이프' 예능대모 이영자, 크리에이터 도전 이유는?

이영자가 크리에이터에 도전해 본격적인 1인 방송에 나섰다.

26일(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이하 '랜선라이프')'에서는 새내기 크리에이터로 변신한 이영자의 첫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그동안 이영자는 '랜선라이프'의 MC로 활약해오면서 소프와의 콜라보, 심방골에서 ASMR을 선보이는 등 막간 크리에이터 체험을 한 바 있다. 이영자는 본인의 채널을 개설해 본격적인 1인 방송에 나서기에 앞서 도전의 이유를 밝혔다.

채널 개설하기 위해 이영자가 찾은 사람은 바로 크리에이터계의 조상 대도서관과 윰댕. 대댕부부를 만난 이영자는 어느 때보다 진지한 모습으로 그간 누구에게도 하지 못한 고민을 꺼내 놓았다. 그동안 사랑받기 위해 자신이 원하는 것보다 대중이 원하는 걸 하며 살아왔다는 이영자는 "이젠 내가 정말 원하는 게 뭔지 모르겠다. 자신이 좋아하는 걸 영상으로 담는 크리에이터들이 늘 부러웠다"고 전했다. 이영자의 솔직한 고백에 대댕부부는 물론 이를 지켜보던 다른 출연진 역시 공감을 표했다.

대도서관은 이영자를 위해 채널 계정을 만드는 것을 도왔다. 아이디를 신중하게 고민하던 이영자는 독수리 타법으로 차근차근 정보를 입력한 끝에 드디어 '이영자 채널'을 개설했고, 기쁨에 겨워 "대도서관 아빠, 윰댕 엄마"를 외치며 대댕부부를 랜선 부모로 모셨다. 또한 "새로운 주민등록증을 받은 것 같다"며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이영자는 대도서관의 생방송에도 참여해 더욱 친근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더불어 "그동안 팬들과의 소통이 어려웠는데, 실시간으로 보내준 반응에 오히려 치유를 받았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콘텐츠 조력자로 제부인 성우 박영재를 소개하며 그간 밝히지 않았던 가족관계를 공개해 또 다른 궁금증을 자아냈다.

개설 3주 만에 구독자 12만 명을 돌파하며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크리에이터' 이영자의 이야기는 26일(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랜선라이프'에서 확인 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