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고개 숙인 김명수 대법원장…"참담하고 부끄럽다"

입력 2019-01-24 20:1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양 전 대법원장의 구속과 관련해서 김명수 대법원장이 "참담하고 부끄럽다"면서 고개를 숙였습니다.

김 대법원장은 24일 출근길에서 "어떤 말로도 국민에게 위안을 드릴 수 있을지 찾을 수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판사들이 각자 맡은 역할을 충실히 하는 것만이 어려움을 타개할 유일한 길이라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