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1월 18일 (금) 뉴스룸 다시보기

입력 2019-01-18 23:02 수정 2019-01-19 01:1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미국과 북한 정상의 2번째 만남을 확정지을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의 미국 행보가 본격적으로 시작됐습니다. 현지시간으로 17일 저녁 워싱턴에 도착해 하룻밤을 보낸 김 부위원장은 잠시 뒤부터 북·미 고위급회담 등 주요 일정에 들어갑니다.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공항에 나와 맞았고, 시내 호텔로 들어가기까지 의전에도 각별하게 신경을 썼습니다. 우리 시간으로 이르면 내일(19일) 오전, 북·미 2차 정상회담 날짜와 장소가 공개될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먼저 김 부위원장 미국 도착부터 밀착취재를 해 온 워싱턴 특파원을 연결해보겠습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김영철 방미 일정 돌입…'정상회담 날짜·장소' 조만간 나올 듯 취재진 피해 호텔 쪽문으로…김영철 '워싱턴의 007작전' 김영철, 북 '대미 협상팀' 핵심부 이끌고 미국 심장부로 북한이 버릴 것, 미국이 내놓을 것…2차 회담 '핵심 의제'는? 전직 대법원장 헌정 첫 '구속 갈림길'…양승태, 혐의만 40개 수십 년 후배 판사 앞 '심사'받게 된 전 대법원장…혈투 예상 "비리 관계자 징계" 법무부 감사의견도 무시한 소망교도소 '모범수'만 골라 받아놓고…소망교도소 "재범률 낮다" 홍보 수십억 지원받고 견제는 피해…"운영잡음, 재소자 귀에까지" 손혜원 "수사 요청하겠다"…'취재팀 등 포함' 조건 걸어 야, "목포에 쪽지예산" 손혜원 공세…여 "더 지켜볼 것" 조재범 첫 피의자 조사…"신체접촉 없었다" 혐의 부인 한국 축구 16강 상대는 바레인…결승까지 일본·이란 피해 베트남, '페어플레이'로 극적 16강행…불붙은 박항서 매직 포근하니 어김없이 '미세먼지'…중국 '오염띠' 한반도로 "KF로 보고 샀는데…" 허위 인증 '가짜 먼지 마스크' 주의보 "한국 인간" "비상식인" 거칠어지는 아베 정권, 속내는 "교류 늘기 전 손써야 하는 이유" 북 결핵 실태 봤더니 전 야구선수 박정태, '만취운전'에 달리는 버스서 '난동' 스킨푸드 '대표 주머니' 불린 수익 구조…점주들 분노 수입맥주 신고가 조작 조사…'4캔에 1만원' 역풍 맞나 97세 영국 여왕 남편, SUV 몰다 '쾅'…사고 후에도 '멀쩡' [뉴스브리핑] '카풀 논란' 해결될까…택시업계, 대타협기구 참여 [비하인드 뉴스] 정의당, 하태경 '병사 휴대전화' 지적에 "군 면제면서 자폭" 박봉 나눠 기부…소방관 '희망'의 삶, 교과서 속으로 [날씨] 내일 '포근'…전국 대부분 초미세먼지 '나쁨' 클로징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