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방구석1열' 양우석 감독 "데뷔작 '변호인'의 시작은 독립영화"

입력 2019-01-10 15:38 수정 2019-01-10 15:38

방송: 1월 11일(금) 저녁 6시 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1월 11일(금) 저녁 6시 30분

'방구석1열' 양우석 감독 "데뷔작 '변호인'의 시작은 독립영화"

양우석 감독이 영화 '변호인'의 제작비화를 공개했다.

11일(금)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의띵작매치 코너에서 영화 '변호인'과 '재심'을 다룬다. 이날 방송에는 데뷔작인 '변호인'으로 '천만 감독' 타이틀을 거머쥔 양우석 감독과 '변호인' 속 송우석 변호사의 아내 역을 연기한 배우 이항나, 그리고 '재심' 속 정우의 실제 모델인 박준영 변호사가 함께한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1열'의 녹화에서양우석 감독은 '변호인'의 제작 배경에 대해 "처음에 웹툰으로 제작하려 했는데 영화로 제작하자는 제안을 받았다. 그러나 감독과 배우 섭외가 쉽지 않았다. 오기가 생겨서 내가 직접 연출을 해야겠다고 결심했다"며 첫 장편 영화 연출을 맡게 된 계기를 공개했다.

이어 양우석 감독은 "처음에 저예산 독립영화로 기획했지만 배우 송강호의 출연 결정으로 영화 규모가 커져 상업영화로 발전했다"며 천만 영화가 되기까지의 제작 비화를 공개했다.

양우석 감독과 함께하는 JTBC '방구석1열'은 11일(금)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