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안민석 "박정희 스위스 비밀계좌 정보공개 청구"

입력 2018-12-12 15:17

"미 의회 공식 문서로 드러난 비자금 반드시 환수해야"
시민단체와 국회 기자회견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미 의회 공식 문서로 드러난 비자금 반드시 환수해야"
시민단체와 국회 기자회견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은 12일 "박정희 군사정권이 개설한 스위스 비밀계좌에 대해 정보공개를 청구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당 국민재산찾기특별위원장을 맡은 안 의원은 국회 정론관에서 국민재산되찾기운동본부 등 시민단체 인사들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어 "박정희 정권과 박근혜, 최순실 등의 비자금에 대한 현황을 국민 앞에 낱낱이 공개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회견문에서 "1978년 미 하원 외교위원회의 '프레이저 보고서'에는 박정희 정권이 독일 차관과 베트남 참전 지원금을 불법 은닉한 스위스 비밀계좌의 계좌번호가 적시돼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미 의회 공식 문서로 드러난 박정희 정권의 비자금에 대해 철저히 조사하고, 이 해외 불법 은닉재산을 반드시 환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민재산되찾기운동본부는 국가정보원, 군사안보지원사령부, 국세청, 해외 불법재산환수 합동조사단 등 4개 기관을 상대로 우선 정보공개를 청구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