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한국GM 법인분리' 제동…법원, 효력정지 신청 수용

입력 2018-11-28 21:47 수정 2018-11-28 23:5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대주주인 KDB 산업은행과 노조의 반발을 무릅쓰고 연구 개발 법인을 분리하기로 했던 한국GM의 결정에 법원이 제동을 걸었습니다.

서울고법은 한국GM의 2대 주주인 산업은행이 "주주총회에서 승인된 분할 계획안의 효력을 정지해달라"고 낸 가처분 신청을 일부 받아들였습니다.

앞서 산업은행은 충분한 논의가 없었다며 법인 분리에 난색을 보였고 노조 역시 "한국 철수를 위한 포석"이라며 반대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