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김정은 "더 빠른 걸음으로 더 큰 성과 내야겠다는 생각"

입력 2018-09-18 16:24 수정 2018-09-18 16:44

"발전된 나라보다 초라…수준 낮아도 성의 보인 일정"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발전된 나라보다 초라…수준 낮아도 성의 보인 일정"

김정은 "더 빠른 걸음으로 더 큰 성과 내야겠다는 생각"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8일 "북과 남의 인민들 마음 잊지 말고, 온겨레의 기대를 잊지 말고 우리가 더 빠른 걸음으로 더 큰 성과 내야 겠구나라는 생각을 가졌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평양 순안공항(평양국제비행장)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영부인인 김정숙 여사를 영접한 후 카퍼레이드를 거쳐 숙소인 백화원 영빈관에 도착해 가진 환담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열렬히 환영하는 마음이고, 또 우리가 앞으로 오래 이룩한 성과 만큼 빠른 속도로 더 큰 성과 바라는 우리 인민의 마음"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발전된 나라에 비하면 초라하다"며 "비록 수준은 좀 낮을 수 있어도 최대한 성의를 보인 숙소이고 일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번에 5월에 문재인 대통령이 판문점 우리측 지역에 오셨는데 너무나 장소와 환경이 그래서(안 좋아서) 제대로 된 영접을 못 했는데 늘 가슴에 걸렸다"며 "그래서 오늘을 기다리고 있었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의 이런 언급은 공항과 평양 시내에서 가진 환영행사와 백화원 영빈관에 대해 겸손을 표시하면서 북한의 입장에서 최선을 다했음을 설명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남북 정상 부부는 백화원 영빈관에 도착해 입구에서 한참 동안 서서 환담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