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인천공항, 중동발 게이트 지정 운영…메르스 확산방지 총력

입력 2018-09-10 16:5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위기 경보가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되자 중동발 항공편 지정 게이트를 운영하는 등 메르스 확산방지 대책을 시행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인천공항은 국립인천공항검역소가 중동발 항공기에 대한 검역을 강화함에 따라 중동발 항공편 지정 게이트 3곳(제1터미널 2곳·제2터미널 1곳)을 별도 운영하고 있다.

지정 게이트에는 검역장비가 갖춰진 탑승교를 운영해 여객들은 항공기에서 내리자마자 검역관으로부터 발열 등 이상 증상이 있는지 확인받은 뒤 입국하게 된다.

공사 관계자는 "공항 내 다중 여객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일제 소독을 시행하는 등 방역체계를 강화하고 있다"며 "보안검색 요원 등 대고객 접점 인원에 대해서는 근무 투입 전 발열 검사를 하고 이상자는 근무에서 배제해 정밀검사를 받도록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사는 또 통합운영센터 내에 메르스 상황반을 설치해 24시간 대응체계를 갖추고 질병관리본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과 협조해 메르스 확산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