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아프간 카불서 연쇄 폭탄 테러…"20명 사망·70명 부상"

입력 2018-09-06 07:2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 있는 한 스포츠 시설에서 폭탄테러가 나서 20명이 숨졌습니다. 폭발은 두 차례 이어졌고, 현장에서 취재를 하던 기자와 출동한 경찰관이 부상자에 포함됐습니다.

안태훈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경찰과 소방, 구급 차량의 움직임이 분주합니다.

현지시간 5일 밤,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의 스포츠 클럽에서 한 남성이 폭탄테러를 일으켰고, 1시간 뒤 인근에서 차량 폭발도 이어졌습니다.

시아파 신도들이 밀집해 있는 지역에서 연쇄 폭탄 테러가 발생한 것입니다.

이로 인해 최소 20명이 숨지고, 70명이 다쳤다고 외신들은 보도했습니다.

부상자 중에는 아프가니스탄 언론인 2명과 7명의 경찰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 시민은 폭발로 인한 충격 때문인지 몸을 가누지 못합니다.

아프간 정부는 이번 폭탄테러 공격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하고 나선 단체는 아직 없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최근 아프간에서 발생한 폭탄테러 대부분은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IS가 저지르고 있습니다.

IS는 지난 7월 카불에서 발생한 부통령 겨냥 폭탄테러 공격과 관련해 배후를 자처한 바 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