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홍보용 질문 끼워넣기…'도전 골든벨'까지 울린 상고법원

입력 2018-08-01 20:59 수정 2018-08-01 22:30

가정법원장 직접 "이것은 무엇일까요"
퀴즈 프로그램에 실제 '상고법원' 질문 등장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가정법원장 직접 "이것은 무엇일까요"
퀴즈 프로그램에 실제 '상고법원' 질문 등장

[앵커]

상고법원과 도전 골든벨… 아무리 봐도 서로 어울리지 않는 단어들인데 실제에서는 그 둘이 서로 어울렸습니다. 대법원 행정처가 상고법원의 홍보를 위해서 고등학생들이 출연하는 퀴즈프로그램을 이용한 겁니다.

강현석 기자입니다.
 

[기자]

2015년 7월, 법원행정처가 상고법원 관련 홍보를 다시 설계하겠다며 만든 문건입니다.

웹툰, 포스터 등 각종 매체를 이용한 홍보 방안이 거론되는데 유독 눈에 띄는 대목이 있습니다.

바로 한 지상파의 '도전 골든벨'이란 프로그램을 통해 상고법원을 홍보하겠다는 겁니다.

문건에서 행정처는 9월 13일 방영 예정인 프로그램에서 상고법원 문제가 나오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방안은 실제로 실현됐습니다.

법원의 날 특집으로 꾸며진 퀴즈프로그램에 상고법원을 묻는 질문이 나온 겁니다.

당시 34번 문제에서 가정법원장은 직접 마이크를 잡고, "법 해석의 통일은 대법원에서 하고, 개인 권리 구제는 '이것' 법원에서 심리하는 법안이 현재 국회에 발의됐다"며 "이것은 무엇일까요?"라고 묻습니다.

'이것'의 정답은 바로 '상고'였습니다.

법원의날 특집이라고 해도 법원과 관련된 문제는 단 몇 개에 불과했는데도 행정처는 이 가운데 상고법원 관련 질문을 끼워 넣었습니다.

(영상디자인 : 이재욱 오은솔)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