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탄탄한 원작에 세밀한 에피소드 더했다!

입력 2018-07-19 10:47

첫 방송 : 7월 27일(금)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첫 방송 : 7월 27일(금) 밤 11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탄탄한 원작에 세밀한 에피소드 더했다!

드라마로 다시 태어나는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이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웹툰과의 비교 포인트는 무엇일까.

오는 7월 27일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극본 최수영, 연출 최성범)의 원작은 네이버에서 인기리에 완결된 동명의 웹툰으로, 성형 이후의 삶이라는 새로운 관점의 소재와 진정한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청춘들의 설렘 가득한 로맨스로 독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드라마 제작이 확정된 이후 첫 방송을 손꼽아 기다리는 팬들의 기대가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측은 "탄탄한 원작에 드라마만의 색다른 매력을 더했다"고 전해 시선이 집중된다.

먼저, 드라마에는 원작에는 없었던 새로운 인물과 에피소드가 추가된다. 예를 들어, 드라마에서는 두 주인공 강미래(임수향)와 도경석(차은우)의 곁에 각각 절친한 친구인 오현정(도희)과 유진(이태선)을 그려 넣었다. 미래의 고향 친구이면서 같은 대학교에 진학한 현정과 경석처럼 잘사는 집 아들이지만 자유로운 영혼으로 대학가에서 호프집을 운영하는 유진은 미래와 경석의 사이드 스토리를 촘촘하게 채우며, 동시에 캐릭터 본연의 이야기도 유쾌하게 펼쳐갈 예정이라고. 즉, 그림과 대사로만 표현된 웹툰의 여백을 꼼꼼하게 채워 캐릭터를 향한 시청자들의 깊은 공감과 이해를 이끌어내기 위함이다. 

특히, "극의 주요인물인 강미래와 도경석의 가족 설정을 한층 섬세하게 그릴 예정"이라고 전한 관계자는 "주요 캐릭터를 보다 입체적으로 구현해 '성형으로 인해 오늘부터 예뻐진 여자'와 '타고난 외모로 뭇사람들의 시선을 받는 남자'의 내적 성장이라는 웹툰의 독특한 설정에 몰입감을 높이려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해 기대를 더했다.

그러나 팬들이 사랑한 원작의 주제는 드라마의 중심으로 자리잡을 예정. "드라마만의 차별성을 위해 새로운 요소를 더하기는 했지만, 이야기를 관통하는 주제는 동일하다"고 전했다. 원작이 사랑받았던 이유이자 가장 큰 틀이었던 '성형 이후의 삶'을 이야기하는 색다른 시선과 '진짜 아름다움은 무엇인가'라는 메시지는 드라마에도 오롯이 담길 예정이라는 것. 

관계자는 "원작이 많은 사랑을 받았고, 주제의식도 명확한 이야기인 만큼 대본이 나올 때마다 원작자인 기맹기 작가와 원활한 소통을 하고 있다. 웹툰의 중심을 유지하면서 드라마적인 요소로 재미를 더할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어릴 적부터 '못생김'으로 놀림을 받았고, 그래서 성형수술로 새 삶을 얻을 줄 알았던 여자 '미래'가 대학 입학 후 꿈꿔왔던 것과는 다른 캠퍼스 라이프를 겪게 되면서 진짜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예측불허 내적 성장 드라마. '스케치' 후속으로 오는 7월 27일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