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한국당 비대위원장에 김병준 확정…김성태 대행도 재신임

입력 2018-07-17 09:0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자유한국당 혁신비상대책위원장에 참여정부 때 요직을 맡았던 김병준 국민대 명예 교수가 내정됐습니다. 김 교수 본인이 일찌감치 수락의사를 밝혔죠. 박근혜 정부 말기에는 국무총리직 제안을 받아들인 바도 있습니다.

유미혜 기자입니다.
 

[기자]

[김성태/자유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이 바로 투철한 현실 인식과 치열한 자기 혁신인 만큼 김병준 위원장이 혁신비대위를 이끌 적임자라고 판단했습니다.]

자유한국당은 기자회견을 열고 김병준 교수를 비상대책위원장으로 발표했습니다.

의원총회에서 당 의원들을 상대로 위원장 선호도 투표를 한 결과입니다.

김 교수는 1954년 경북 고령 출신으로 노무현 정부 시절 청와대 정책실장, 교육부총리 등을 지냈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안 가결 직전이던 지난 2016년 11월에는 거국내각을 이끌 국무총리에 지명됐고 본인이 총리직을 수락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이후 국회에서 반발이 이어지자 박 대통령이 철회했습니다.

의총에서는 사퇴론이 불거졌던 김성태 권한대행도 재신임 됐습니다.

[김성태/자유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 저 자신이 의원들의 여론과 뜻에 반하는 어떤 결정도 없을 것입니다. 앞으로 우리가 화합해서 하나로 가자… ]

비대위원장 선출을 둘러싸고 극한 충돌은 피하면서 계파 갈등도 잠시 수면 아래로 가라앉는 분위기입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