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무릎 꿇은 한국당 재건비상행동…홍준표 "내일 거취 밝힐 것"

입력 2018-06-13 23:14 수정 2018-06-14 00:09

이 시각 자유한국당 상황실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이 시각 자유한국당 상황실

6·13 지방선거

[앵커]

이번에는 각 당 표정을 보겠습니다. 자유한국당 상황실 연결하겠습니다.

구혜진 기자, 앞서 홍준표 대표가 페이스북에 대표직 사퇴한다, 이런 시사하는 글을 올렸다고 전해드렸는데 홍 대표가 글을 새로 다시 올렸다고요?
 

[기자]

홍준표 대표는 오후 8시 50분쯤 페이스북에 추가로 글을 올렸습니다.

'출구조사가 사실이라면 우리는 참패한 것, 모든 책임은 나에게 있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며 개표가 완료되면 "내일 오후 거취를 밝히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실상 사퇴하기로 결심한 것이 아니냐는 분석입니다.

홍 대표는 앞서 출구조사 결과를 보고 난 뒤 '모든 책임을 내가 진다'는 뜻의 영어 문장을 페이스북에 올리기도 했었는데요.

지난해 말 광역단체장 최소 6곳을 지키지 못하면 스스로 물러나겠다고 밝혔던 만큼 사퇴를 시사한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그러니까 내일(14일) 오후에 거취를 밝히겠다 이렇게 얘기를 한 거군요. 앞서 토론에 참여했던 장제원 의원도 비슷한 얘기를 했는데 벌써 내부에서는 사퇴를 촉구하는 움직임이 있다고 하죠?

[기자]

네. 오후 7시 반쯤에 일부 전현직 의원 등이 모인 '자유한국당 재건비상행동' 회원들이 이곳 종합상황실을 찾아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이들은 홍준표 대표의 언행 등이 보수에게 역사상 최악의 패배를 안겼다며 홍 대표의 퇴진을 촉구하는 선언문을 발표했습니다.

국민에게 용서를 구하겠다며 무릎을 꿇기도 했는데요.

이들은 이후 당사 회의실에서 밤샘농성을 할 계획이었지만 이를 취소하고 내일부터 추가 기자회견 등 구체적인 행동에 집중할 계획입니다.

이들이 공개한 회원 명단에는 10여 명의 현직 의원도 포함되어 있었지만, 명단에 포함된 일부 의원은 해당 모임에 참여 의사를 밝힌 사실이 전혀 없다고 부인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