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땅밑 탐사로 화성 지각 형성 밝힌다…'인사이트' 발사 성공

입력 2018-05-06 21:17 수정 2018-05-06 23:0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미 항공우주국, 나사가 새로운 화성 탐사선을 발사했습니다. '인사이트', 그 이름대로 이 탐사선은 화성 땅 속을 조사하게 됩니다. 어떻게 화성의 지각이 형성됐는지 알게되면, 다른 행성이 만들어진 과정도 알아낼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백종훈 기자입니다.
 
 
[기자]

미 항공우주국이 캘리포니아 공군기지에서 로켓을 쐈습니다.

이 로켓 안에는 화성탐사선 '인사이트'가 실렸습니다.

앞으로 200일 후, 11월 말 화성에 도착합니다.

화성궤도에 도착하면 낙하산과 역추진로켓으로 착륙합니다.

[칼리 줌발트/항공역학연구자 : 연구팀은 컴퓨터 모의실험을 통해 비행실험을 했어요.]

인사이트는 6개의 바퀴와 로봇팔을 갖췄습니다.

인사이트는 로봇팔을 써서 화성의 땅 밑을 탐사합니다.

로봇팔은 지하 5m 깊이까지 파고 들어갈 수 있습니다.

기존 화성탐사선은 지표면 연구에 그쳤습니다.

인사이트는 땅밑 탐사로 화성의 지각 생성과정을 밝힐 예정입니다.

인사이트란 이름도 '화성 내부탐사'의 영문 머리글자를 딴 것입니다.

인사이트는 화성 곳곳에 지진계도 설치할 계획입니다.

미 항공우주국은 이를 통해 태양계 여러 행성의 생성과정도 알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화면제공 : 미 항공우주국 (NASA))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