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한국당 지방선거 슬로건 '나라를 통째로 넘기시겠습니까'

입력 2018-04-25 13:42

홍준표 "국민은 불행한데 북 살리기 급급…노무현 대통령 2기"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홍준표 "국민은 불행한데 북 살리기 급급…노무현 대통령 2기"

한국당 지방선거 슬로건 '나라를 통째로 넘기시겠습니까'

자유한국당은 6·13 지방선거 슬로건으로 '나라를 통째로 넘기시겠습니까'를 사용하기로 했다.

한국당은 25일 보도자료에서 "문재인 정권 1년 만에 행정·사법·언론·교육 등 사회의 모든 분야가 국가사회주의로 넘어가고 있음을 경계하려 했다"며 선정 취지를 밝혔다.

한국당은 경제 부문 하위 슬로건으론 '文정권 1년, 얇아진 지갑! 오른 물가! 늘어난 세금!', '경제가 죽고 있다! 그래도 경제는 자유한국당!', '퍼 쓰는 세금! 돌아온 세금폭탄!', '장사 잘 되십니까?' 등을 쓰기로 했다.

또 로고송으로는 정당용 4곡과 후보자용 추천곡 15곡 등 총 19곡을 선정했고, 특히 정당용에는 인기 동요 '상어가족'의 원곡인 'Baby Shark'(아기상어)가 포함됐다.

홍준표 대표는 슬로건 발표 자리에서 "지난 1년간 이 정권에서 한 것을 한 번 되돌아보길 바란다"면서 "나라 전체를 사회주의 체제로 변혁하려 시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틀 앞으로 다가온 남북정상회담에 대해선 "'남북대화만 잘하면 다른 모든 것은 깽판 쳐도 된다'는 것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중요한 어록이었다"면서 "이 정부는 노무현 대통령 2기다. 다른 모든 부분은 깽판 치더라도 남북대화만 잘하면 된다(라는 생각이) 남북정상회담을 추진하는 배경이라고 본다"고 했다.

이어 "민생은 파탄 일보 직전에 와 있고 국민은 불행한데 주사파·참여연대·전교조(전국교직원노동조합)·민주노총, 이 네 집단과 북한 살려주기에 급급한 정권이 이 정권"이라고 몰아붙였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