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입력 2018-04-23 13:08 수정 2018-04-23 16:23

세상은 못 구해도 너의 일상은 구해줄게
작은 탐사, 큰 결실 #소탐대실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세상은 못 구해도 너의 일상은 구해줄게
작은 탐사, 큰 결실 #소탐대실

① 평행주차 못 하는 건 당신 탓 아니다
(http://bit.ly/2FbDM6Y)
②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 어려웠던 평행주차, 원인은 좁은 주차공간

소탐대실은 평행주차의 규격을 면밀하게 살펴봤다. 현행법상 보도와 차도의 구분이 없는 주거지역은 평행주차구역의 최소 길이가 5m. 95년 개정 후 지금까지 쭉 그 상태다.

반면 차량의 크기는 계속 커지고 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중·대형차 비중은 2000년 49.3%에서 2016년 86.3%로 크게 늘었다.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그동안 평행주차가 어려웠던 건, 차에 비해 좁디 좁은 주차공간 때문은 아니었을까? 그래서 직접 평행주차를 해보기로 했다.


■ 소탐대실배 평행주차 배틀, 왕좌의 주인공은?

눈 앞에 나타난 5m짜리 주차공간! 이곳에 평행주차를 하러 4명의 도전자가 나섰다.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대결 조건은 이러하다. 「주차장법 시행규칙」에 따라 가로 2m, 세로 5m짜리 주차공간을 임의로 설치했다. 그리고 앞뒤에 대형차가 주차되어 있다고 가정하고 주차선 근처에 바리게이트를 뒀다. 주차해야 할 차량은 지난해 신차등록 1위를 했던 그랜저다. 조건만 봐도 만만치 않아 보인다.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과연 평행주차 배틀에서 살아남은 도전자는 누구일까? 성공한 사람이 있긴 했을까?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자.


소탐대실 끝.

#저희는_작은_일에도_최선을_다하겠습니다

기획·제작 : 김진일, 김영주, 박준이

 
[소탐대실] 2018 평행주차 배틀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