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신동, 두 달 만에 23kg 감량…다이어트 꿀팁 공개

입력 2018-04-09 13:5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냉장고를 부탁해' 신동, 두 달 만에 23kg 감량…다이어트 꿀팁 공개

'냉장고를 부탁해'에 '아이돌계 원조 다이어터' 신동이 출연해, 두 달 만에 23kg을 감량한 다이어트 꿀팁을 공개했다.

이 날, 대한민국 유일무이한 헤비급 아이돌 신동은 "어릴 적부터 남다른 식성을 자랑했다"며 '먹벤져스'의 면모를 뽐냈다. 신동은 "어린 시절 밥그릇과 국그릇이 따로 있다는 사실을 모르고 자랐다"며, "부모님이 한국인은 밥심"이라고 항상 국그릇에 밥을 담아주셨다고 털어놔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어릴 적부터 대식가의 길을 걷던 '먹벤져스' 신동은 "이번 슈퍼주니어 컴백을 위해 두 달 만에 몸무게 23kg을 감량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신동은 "이번 다이어트를 위해 공부를 정말 많이 했다"며 특히 본인이 스스로 개발했다는 '자율배식 다이어트'를 공개했다. 신동의 '자율배식 다이어트'는 '아무리 먹어도 살찌지 않는 다섯 가지의 음식'을 무한대로 먹는 방법이라며, 냉장고 속을 가득 채우고 있는 '다섯 가지의 음식'을 공개했는데 셰프들마저 모두 놀라는 모습을 보여 과연 어떤 재료들인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냉장고를 부탁해' 신동, 두 달 만에 23kg 감량…다이어트 꿀팁 공개

한편, '먹방의 아이콘'으로도 유명한 신동은 "오늘만큼은 다이어트 신경 안 쓰고 살이 무한대로 쪄도 된다"며 무조건 맛있는 요리를 만들어 달라고 주문했다. 이에 이연복과 여성 제자 정지선의 맞대결이 성사되어 '첫 중식 사제 성 대결'이 펼쳐졌다. 정지선은 지금껏 중식 사제 간의 맞대결에서 단 한 번도 패배한 적 없는 이연복 앞에서도 "젊음의 세련된 중식을 선보이겠다"고 스승을 도발해 대결의 긴장감을 고조 시켰다. 요리가 완성되고, 이연복과 정지선의 음식을 먹은 신동은 쌍엄지를 치켜들며 "생전 처음 먹어보는 요리다.", "이런 요리는 세 그릇까지도 먹을 수 있다"며 폭풍 먹방을 선보여 과연 신동이 어떤 셰프의 요리를 선택할지 대결 결과에 귀추가 주목되었다.

신동이 두 달 만에 23kg을 감량할 수 있었던 '아무리 먹어도 살찌지 않는 다섯 가지 음식'의 정체와, 고삐 풀린 먹방의 아이콘 신동의 폭풍 먹방은 9일(오늘) 밤 9시 30분에 방송될 JTBC '냉장고를 부탁해'를 통해 공개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