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뭉쳐야 뜬다' 예능 천재 은지원 맹활약…분당 최고 7.4%

입력 2018-03-14 11:06

방송: 매주 화요일 밤 9시 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매주 화요일 밤 9시 30분

'뭉쳐야 뜬다' 예능 천재 은지원 맹활약…분당 최고 7.4%

'뭉쳐야 뜬다' 두바이편이 '예능 천재' 은지원의 활약에 7%를 넘는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13일(화) 방송된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 두바이 편이 5.7%(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의 평균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7.4%까지 올랐다. 동시간대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수치다.

이날 방송에는 '여행 버라이어티 마스터'이자 '예능 천재' 은지원이 패키지 멤버로 합류했다. 김용만 외 3명과 은지원은 사막에 세워진 기적의 도시, 두바이를 방문해 여행을 즐겼다.

최고의 1분은 보트투어로 아름다운 두바이 해변을 즐기는 멤버들의 모습이 차지했다. 패키지팀은 두바이 시 전경을 바다에서 볼 수 있다는 기대감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기쁨도 잠시, 멤버들은 빠른 보트의 속도와 거센 바닷바람에 오들오들 떠는 등 '재난 영화'를 연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은지원은 패키지여행 하루만에 '은초딩' '은백지' '반인반수(반 연예인 반 백수)' 등의 별명을 획득했다. 그는 이라크인 어머니를 둔 패키지팀원에게 "두바이가 고향이 아니냐"고 묻는가 하면 "하루가 42시간인 줄 알았다"는 등 엉뚱한 말실수로 연신 웃음을 자아내며 활약했다.

아름다운 기적의 도시 두바이의 전경과 '예능 천재' 은지원의 활약을 볼 수 있는 JTBC '뭉쳐야 뜬다'는 매주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