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총리 "패럴림픽은 올림픽과 또 다른 깊고 묵직한 감동"

입력 2018-03-10 19:58

바이애슬론·아이스하키 관람…코리아·재팬하우스 방문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바이애슬론·아이스하키 관람…코리아·재팬하우스 방문

이총리 "패럴림픽은 올림픽과 또 다른 깊고 묵직한 감동"

이낙연 국무총리는 10일 "패럴림픽은 올림픽과 또 다른, 깊고 묵직한 감동을 준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평창 알펜시아 바이애슬론센터에서 열린 바이애슬론 남자 7.5㎞ 시각 종목과 강릉 하키센터에서 열린 한국 대 일본 아이스하키 경기를 관람한 뒤 이러한 내용의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

그는 "스키와 사격이 합쳐진 바이애슬론 시각장애인전, 구름관중이 모인 아이스하키 한일전을 봤다"며 "아이스하키장에서 토마스 바흐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장과 조우해 평창올림픽 성공과 남북한 동시 입장 및 단일팀 출전을 도와주신 데 대해 거듭 감사드렸다"고 전했다.

이 총리는 또 강릉 올림픽파크의 코리아하우스를 방문해 대한장애인체육회 정재준 국제위원장으로부터 코리아하우스 운영현황을 보고받고, 대한장애인체육회와 한국관광공사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특히 이 총리는 대한장애인체육회가 현장에서 운영하는 패럴림픽 TV 오픈 스튜디오에 깜짝 출연해 "패럴림픽은 올림픽에 이은 또 하나의 감동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민 여러분께서도 가족과 함께 패럴림픽 현장에 오셔서 좋은 시간을 보내길 바라며, 특히 곤드레밥과 같은 강원도의 자연주의 음식을 체험하는 기회도 꼭 가지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총리는 2020년 올림픽 개최국인 일본에서 운영하는 재팬하우스도 방문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