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으라차차 와이키키' 제대로 웃기고 자빠진 세 청춘이 온다!

입력 2017-12-18 10:1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으라차차 와이키키' 제대로 웃기고 자빠진 세 청춘이 온다!


'으라차차 와이키키'가 김정현, 이이경, 손승원의 캐스팅을 확정했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후속으로 방영될 JTBC 새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연출 이창민 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 제작 씨제스프로덕션, 드라마하우스 / 이하 '와이키키')는 영화감독을 꿈꾸는 불운의 아이콘 동구, 똘기 충만 생계형 배우 준기, 반백수 프리랜서 작가 두식, 세 청춘이 망할 위기에 처한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에서 펼치는 골 때리고 빡센 포복절도 청춘 드라마. 되는 일 하나 없는 세 남자가 운영하는 와이키키에 정체불명의 아기와 미혼모가 불시착하며 벌어지는 좌충우돌이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 김정현, 이이경, 손승원까지 탄탄한 연기력과 대체불가 매력을 인정받은 '핫'한 청춘배우 꿀조합 캐스팅을 확정하면서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으고 있다.

제2의 봉준호를 꿈꾸는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의 CEO 강동구 역에 김정현이 낙점됐다. 연극무대와 영화를 거치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김정현은 영화 '초인'으로 본격 데뷔한 이후 '질투의 화신',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을 거쳐 청춘스타 등용문이라고 불리는 '학교 2017'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김정현이 연기할 강동구는 계속되는 불운에 매사 시니컬하지만 마음이 약해 손해만 보는 헛똑똑이. 한때는 단편영화제에서 상을 휩쓴 기대주였지만, 만만치 않은 영화판에서 고생만 하다 꿈을 접고 취업 전선에 뛰어든 청년 실신시대의 표본과 같은 인물이다. 돈을 모아 영화를 찍자는 준기의 꼬임에 넘어가 대출까지 받아 게스트 하우스를 창업한다. 독보적인 매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을 바탕으로 차세대 스타로 기대를 받고 있는 김정현의 연기 변신에 벌써부터 관심이 뜨겁다.

이이경은 어디로 튈지 모르는 '똘기 충만' 트러블 메이커 천준기를 연기한다. 염치와 체면은 1도 없고 얍삽함까지 겸비했지만 미워할 수 없는 '볼매'의 소유자. 명품배우로 손꼽히는 아버지의 뒤를 잇겠다며 배우의 길에 들어섰지만 현실은 단역을 전전하는 생계형 배우다. 꿈을 이뤄줄 영화 제작비를 벌기 위해 동구, 두식을 꼬셔 게스트 하우스를 창업해 인생 더 꼬이게 만든 원흉. 이이경은 '학교 2013', '초인시대', '태양의 후예', '마녀보감' 등 드라마는 물론 '아기와 나', '공조' 등 스크린까지 넘나들며 폭넓은 연기력으로 활약 중이다. 최근 드라마 '고백부부'에서 능청스러운 연기와 끼로 호평을 받으며 웃음을 선사했던 이이경이 다시 한 번 천연덕스러운 특유의 연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청춘시대2'에서 남친과 남사친 경계를 넘나드는 츤데레 다정남의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던 손승원은 게스트 하우스 '와이키키' 공동 CEO 중 한 명인 봉두식 역으로 합류한다. 착하고 순하지만 잔머리도 굴릴 줄 아는 곰 같은 여우. 시나리오 작가가 되기 위해 서울로 올라왔지만 소설, 자소서 대필 등 각종 아르바이트를 전전하다 전 재산을 털어 게스트 하우스를 창업한다. '청춘시대', '행복을 주는 사람' 등 드라마는 물론 '팬레터', '그날들', '쓰릴미', '헤드윅' 등 마니아층을 거느린 뮤지컬 무대에서도 연기력과 매력을 발산한 다재다능한 배우 손승원이 그려낼 봉두식이 어떤 모습일지 기대가 높아진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제작진은 "개성과 매력, 연기력까지 겸비한 김정현, 이이경, 손승원 등 라이징한 청춘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하드캐리한 각각의 캐릭터 매력을 생생하게 살려내며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웃음과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니 기대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병맛美 장착한 유쾌한 웃음과 현실을 반영한 공감 저격 스토리로 청춘의 현주소를 짚어낼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맨투맨'으로 감각적인 연출을 인정받은 이창민 감독과 '푸른거탑' 시리즈와 '모던파머'를 통해 허를 찌르는 통통 튀는 아이디어와 웃음을 선사한 김기호 작가 등이 의기투합해 신개념 청춘 드라마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후속으로 오는 2월 JTBC에서 방송된다.

# 사진제공=오앤엔터테인먼트, HB엔터테인먼트, 블러썸엔터테인먼트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